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울산 총선 후보 13명 선거비용 전액 보전
입력 2020.04.16 (21:50) 수정 2020.04.17 (16:29) 뉴스9(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4.15 총선에 출마한 울산지역 후보 28명 가운데 선거비용과 기탁금을 전액 돌려받는 후보는 민주당과 통합당 후보 12명 전원과 민중당의 김종훈 후보 등 13명으로 집계됐습니다.

선거비용과 기탁금은 유효투표 수의 15% 이상이면 전액을, 10% 이상 15% 미만이면 절반을 돌려받습니다.

남구갑에 출마한 민생당 강석구 후보와 북구에 출마한 정의당 김진영 후보 중구 노동당 이향희 후보는 득표율이 10%에 못 미쳐 선거비용 보전 대상에서 제외됐습니다.
  • 울산 총선 후보 13명 선거비용 전액 보전
    • 입력 2020-04-16 21:50:12
    • 수정2020-04-17 16:29:49
    뉴스9(울산)
4.15 총선에 출마한 울산지역 후보 28명 가운데 선거비용과 기탁금을 전액 돌려받는 후보는 민주당과 통합당 후보 12명 전원과 민중당의 김종훈 후보 등 13명으로 집계됐습니다.

선거비용과 기탁금은 유효투표 수의 15% 이상이면 전액을, 10% 이상 15% 미만이면 절반을 돌려받습니다.

남구갑에 출마한 민생당 강석구 후보와 북구에 출마한 정의당 김진영 후보 중구 노동당 이향희 후보는 득표율이 10%에 못 미쳐 선거비용 보전 대상에서 제외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