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부산시 해외입국자 1명 확진…자가격리 3천 8백여 명
입력 2020.04.16 (22:16) 수정 2020.04.16 (22:16) 뉴스9(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일본에서 입국한 40대 여성이 코로나19 추가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부산시는 이 여성이 지난 14일 인천공항으로 입국해 KTX를 타고 부산으로 이동해 부산역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고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이로써 부산은 누적 확진자 수가 127명으로 늘었으며 이 가운데 107명이 완치 판정을 받고 퇴원했습니다. 

현재 자가격리자는 3천 8백여 명이며 이중 10명이 격리수칙을 위반해 적발됐습니다.
  • 부산시 해외입국자 1명 확진…자가격리 3천 8백여 명
    • 입력 2020-04-16 22:16:36
    • 수정2020-04-16 22:16:38
    뉴스9(부산)
일본에서 입국한 40대 여성이 코로나19 추가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부산시는 이 여성이 지난 14일 인천공항으로 입국해 KTX를 타고 부산으로 이동해 부산역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고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이로써 부산은 누적 확진자 수가 127명으로 늘었으며 이 가운데 107명이 완치 판정을 받고 퇴원했습니다. 

현재 자가격리자는 3천 8백여 명이며 이중 10명이 격리수칙을 위반해 적발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