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구시, 1차 의료기관 간병인 근무 조사
입력 2020.04.17 (20:00) 수정 2020.04.17 (20:00) 뉴스7(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어제 1차 의료기관의 간병인 2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가운데 대구시가 1차 의료기관의 간병인 근무 여부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대구시는 동네의원 등 1차 의료기관에서 간병인이 근무하는 사례가 있으면 담당 보건소를 통해 검체 검사를 진행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또 간병인의 근무자 명부와 건강관리카드를 작성하고 의심증상이 있는 즉시 업무에 배제하도록 했습니다.
  • 대구시, 1차 의료기관 간병인 근무 조사
    • 입력 2020-04-17 20:00:25
    • 수정2020-04-17 20:00:27
    뉴스7(대구)
어제 1차 의료기관의 간병인 2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가운데 대구시가 1차 의료기관의 간병인 근무 여부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대구시는 동네의원 등 1차 의료기관에서 간병인이 근무하는 사례가 있으면 담당 보건소를 통해 검체 검사를 진행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또 간병인의 근무자 명부와 건강관리카드를 작성하고 의심증상이 있는 즉시 업무에 배제하도록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