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라북도의회, 국외연수비 등 3억 7천만 원 재난기금 전환
입력 2020.04.17 (20:13) 수정 2020.04.17 (20:22) 뉴스7(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전라북도의회가 코로나19 대응과 지역경제 위기 극복을 위해 의원들의 국외연수비 1억 2천4백만 원과 국제교류 외빈 초청 예산 천2백만 원 등 3억 7천4백만 원을 모두 반납하고, 재난대응기금으로 전환하기로 했습니다.

오는 27일 개회하는 임시회에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도민의 생활 안정과 경제 위기 극복 정책 마련을 촉구하는 내용의 '민생경제 지원 결의안'도 채택할 예정입니다.
  • 전라북도의회, 국외연수비 등 3억 7천만 원 재난기금 전환
    • 입력 2020-04-17 20:13:07
    • 수정2020-04-17 20:22:44
    뉴스7(전주)
전라북도의회가 코로나19 대응과 지역경제 위기 극복을 위해 의원들의 국외연수비 1억 2천4백만 원과 국제교류 외빈 초청 예산 천2백만 원 등 3억 7천4백만 원을 모두 반납하고, 재난대응기금으로 전환하기로 했습니다.

오는 27일 개회하는 임시회에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도민의 생활 안정과 경제 위기 극복 정책 마련을 촉구하는 내용의 '민생경제 지원 결의안'도 채택할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