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스9 헤드라인]
입력 2020.04.17 (21:00) 수정 2020.04.17 (21:03)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3월 취업자 20만 명 급감…“일하고 싶어도 못해요”

지난달 취업자 수가 1년 전에 비해 20만 명 가까이 줄고 일자리가 없어서 취업을 포기하는 사람도 급증하는 등 고용 위기가 심화되고 있습니다. 정부는 다음주 종합대책을 예고했습니다.

확진자 닷새째 20명대…“생활 방역 시기상조”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닷새째 20명대를 유지했습니다. 이번 주말,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시한이 끝나지만 전문가들 뿐만 아니라 시민들도 생활 방역 체계 전환을 시기상조로 보고 있습니다.

日 확진자 만 명 넘어…의료 시스템 붕괴 우려

일본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만 명을 넘기면서 오늘 내일 사이 한국보다 많아질 것으로 예측됐습니다. 의료 현장에선 비품과 병상 부족, 의심환자 거부 등 의료 시스템 붕괴 조짐까지 보이고 있습니다.

총선 출구조사 분석해 보니…50대 선택이 승부 갈라

사일오 총선에서 오십대의 표심이 승부를 가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총선 당일 실시한 KBS 출구조사를 분석한 결과 50대를 중심으로 지지 정당이 엇갈리는 '세대 투표' 현상도 확인됐습니다.

온라인강의 안 듣고도 ‘학습 완료’ 조작 확산

학생들 사이에 온라인 강의를 듣지 않고도 다 들은 것 처럼 조작해 출석과 수업 이수를 인정받는 수법이 퍼지고 있습니다. 당국이 대책 마련에 착수했습니다.
  • [뉴스9 헤드라인]
    • 입력 2020-04-17 21:01:55
    • 수정2020-04-17 21:03:31
    뉴스 9
3월 취업자 20만 명 급감…“일하고 싶어도 못해요”

지난달 취업자 수가 1년 전에 비해 20만 명 가까이 줄고 일자리가 없어서 취업을 포기하는 사람도 급증하는 등 고용 위기가 심화되고 있습니다. 정부는 다음주 종합대책을 예고했습니다.

확진자 닷새째 20명대…“생활 방역 시기상조”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닷새째 20명대를 유지했습니다. 이번 주말,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시한이 끝나지만 전문가들 뿐만 아니라 시민들도 생활 방역 체계 전환을 시기상조로 보고 있습니다.

日 확진자 만 명 넘어…의료 시스템 붕괴 우려

일본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만 명을 넘기면서 오늘 내일 사이 한국보다 많아질 것으로 예측됐습니다. 의료 현장에선 비품과 병상 부족, 의심환자 거부 등 의료 시스템 붕괴 조짐까지 보이고 있습니다.

총선 출구조사 분석해 보니…50대 선택이 승부 갈라

사일오 총선에서 오십대의 표심이 승부를 가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총선 당일 실시한 KBS 출구조사를 분석한 결과 50대를 중심으로 지지 정당이 엇갈리는 '세대 투표' 현상도 확인됐습니다.

온라인강의 안 듣고도 ‘학습 완료’ 조작 확산

학생들 사이에 온라인 강의를 듣지 않고도 다 들은 것 처럼 조작해 출석과 수업 이수를 인정받는 수법이 퍼지고 있습니다. 당국이 대책 마련에 착수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