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라북도 공유재산 건물 입주 소상공인 사용료 감면
입력 2020.04.17 (22:20) 수정 2020.04.17 (22:25) 뉴스7(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전라북도는 코로나19 여파로 운영난을 겪는 도 공유재산의 입주 소상공인에게 사용료를 감면해주기로 했습니다.

전북어린이창의체험관의 카페나 전북농식품인력개발원 식당 등 공유재산 사용 계약을 맺고도 영업하지 못한 업체 8곳에 지난 2월분 사용료부터 전액 감면해주고, 휴업한 기간 만큼 사용 기간도 연장해줄 방침입니다.

도청 입주 업체에는 사용료 부과율을 5%에서 1%로 인하해주기로 했습니다.
  • 전라북도 공유재산 건물 입주 소상공인 사용료 감면
    • 입력 2020-04-17 22:20:13
    • 수정2020-04-17 22:25:39
    뉴스7(전주)
전라북도는 코로나19 여파로 운영난을 겪는 도 공유재산의 입주 소상공인에게 사용료를 감면해주기로 했습니다.

전북어린이창의체험관의 카페나 전북농식품인력개발원 식당 등 공유재산 사용 계약을 맺고도 영업하지 못한 업체 8곳에 지난 2월분 사용료부터 전액 감면해주고, 휴업한 기간 만큼 사용 기간도 연장해줄 방침입니다.

도청 입주 업체에는 사용료 부과율을 5%에서 1%로 인하해주기로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