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제주항공 ‘적자’…제주도 보유 주식 400억 증발
입력 2020.04.17 (22:31) 수정 2020.04.17 (22:38) 뉴스9(제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지난해부터 시작된 일본 불매 운동과 최근 코로나19로 항공수요가 대폭 줄어들며 해마다 10억 원 안팎에 이르던 제주도의 배당금 수입이 올해는 0원을 기록했습니다.

제주항공의 주식 200여만 주를 가진 제주도는 제주항공의 연간 수입이 5년만에 적자로 돌아서며 한 푼도 받지 못했습니다.

제주도가 보유한 제주항공의 주식가치 역시 최근 주가 하락으로 지난해 800억 원에서 올해 390억 원 수준으로 떨어졌습니다.
  • 제주항공 ‘적자’…제주도 보유 주식 400억 증발
    • 입력 2020-04-17 22:31:12
    • 수정2020-04-17 22:38:16
    뉴스9(제주)
지난해부터 시작된 일본 불매 운동과 최근 코로나19로 항공수요가 대폭 줄어들며 해마다 10억 원 안팎에 이르던 제주도의 배당금 수입이 올해는 0원을 기록했습니다.

제주항공의 주식 200여만 주를 가진 제주도는 제주항공의 연간 수입이 5년만에 적자로 돌아서며 한 푼도 받지 못했습니다.

제주도가 보유한 제주항공의 주식가치 역시 최근 주가 하락으로 지난해 800억 원에서 올해 390억 원 수준으로 떨어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