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정 총리 “경제생활 정상화 논의…지역 농수산물 소비 촉진”
입력 2020.04.22 (09:26) 수정 2020.04.22 (10:26) 정치
정세균 국무총리는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크게 줄어 "피폐해진 경제생활의 정상화를 논의할 정도의 여유는 생겼다"며, 우선 농수산물 소비 촉진 방안을 논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정 총리는 오늘(22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면서 "오늘 회의에서는 관계부처가 마련한 농수산물 소비촉진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각 지방자치단체의 아이디어도 공유하는 시간을 갖겠다"고 말했습니다.

정 총리는 "취업을 준비하던 청년부터 자영업자, 근로소득자, 기업인까지 어렵지 않은 국민이 없다"며 "정말 무서운 것은 이 파장이 어디까지 갈 것인지 누구도 쉽게 예측하기조차 어렵다는 것"이라고 했습니다.

이어 "농어민들의 삶도 마찬가지"라며 "국제물류가 마비되면서 수출 통로가 막혔고, 학교급식으로 소비되던 친환경농산물은 많은 물량이 수확하지도 못한 채 폐기되고 있다"고 했습니다.

또 "시도지사님들께서 앞장서서 SNS 홍보, 친환경농산물 꾸러미 판매, 드라이브 스루 판매 등 다양한 방식을 활용하여 판촉에 나서고 있지만 한계가 있다"고 말했습니다.

정 총리는 "홈쇼핑 업계에서는 5월 중 지역 특산 농수산물 판매 방송을 특별 편성할 예정"이라며, "방송 협조와 함께 어려운 지역 사정을 감안해 파격적으로 수수료를 낮추고 대금도 선지급하기로 결정한 홈쇼핑 업계에 대해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덧붙였습니다.

또 "농수산물 소비촉진을 위해서는 국민 여러분의 협조가 필수적"이라며 "코로나19의 가장 고통스러웠던 순간을 이겨낸 것은 국민 여러분의 참여와 연대의 힘이었다. 경제에서도 서로에 대한 배려와 참여가 정상화를 앞당길 것으로 믿는다"고 강조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정 총리 “경제생활 정상화 논의…지역 농수산물 소비 촉진”
    • 입력 2020-04-22 09:26:38
    • 수정2020-04-22 10:26:43
    정치
정세균 국무총리는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크게 줄어 "피폐해진 경제생활의 정상화를 논의할 정도의 여유는 생겼다"며, 우선 농수산물 소비 촉진 방안을 논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정 총리는 오늘(22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면서 "오늘 회의에서는 관계부처가 마련한 농수산물 소비촉진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각 지방자치단체의 아이디어도 공유하는 시간을 갖겠다"고 말했습니다.

정 총리는 "취업을 준비하던 청년부터 자영업자, 근로소득자, 기업인까지 어렵지 않은 국민이 없다"며 "정말 무서운 것은 이 파장이 어디까지 갈 것인지 누구도 쉽게 예측하기조차 어렵다는 것"이라고 했습니다.

이어 "농어민들의 삶도 마찬가지"라며 "국제물류가 마비되면서 수출 통로가 막혔고, 학교급식으로 소비되던 친환경농산물은 많은 물량이 수확하지도 못한 채 폐기되고 있다"고 했습니다.

또 "시도지사님들께서 앞장서서 SNS 홍보, 친환경농산물 꾸러미 판매, 드라이브 스루 판매 등 다양한 방식을 활용하여 판촉에 나서고 있지만 한계가 있다"고 말했습니다.

정 총리는 "홈쇼핑 업계에서는 5월 중 지역 특산 농수산물 판매 방송을 특별 편성할 예정"이라며, "방송 협조와 함께 어려운 지역 사정을 감안해 파격적으로 수수료를 낮추고 대금도 선지급하기로 결정한 홈쇼핑 업계에 대해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덧붙였습니다.

또 "농수산물 소비촉진을 위해서는 국민 여러분의 협조가 필수적"이라며 "코로나19의 가장 고통스러웠던 순간을 이겨낸 것은 국민 여러분의 참여와 연대의 힘이었다. 경제에서도 서로에 대한 배려와 참여가 정상화를 앞당길 것으로 믿는다"고 강조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코로나19 팩트체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