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문 대통령 “‘한국판 뉴딜’은 디지털 일자리…디지털 인프라 준비”
입력 2020.04.22 (15:47) 수정 2020.04.22 (17:36) 정치
청와대는 문 대통령이 언급한 '한국판 뉴딜' 정책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디지털 일자리를 강조한 것으로 '디지털 뉴딜'이라고 설명했습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오늘(22일) 브리핑을 통해, 오늘 열린 5차 비상경제회의 비공개 토론에서 문 대통령이 이같이 언급했다고 전했습니다.

앞서 문 대통령은 회의 모두발언에서 "정부는 고용창출 효과가 큰 대규모 국가사업을 추진함으로써 단지 일자리를 만드는 데 그치지 않고 포스트 코로나시대의 혁신성장을 준비해나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어 관계부처에 "대규모 국가프로젝트로서 이른바 '한국판 뉴딜'을 추진할 기획단을 신속히 준비하라"고 지시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문 대통령은 비공개 회의에선 "디지털 인프라, 빅데이터 분야를 차제에 준비해야 한다"고 당부하면서 코로나19 방역과 관련해서도 "자가진단앱 등 디지털 기술 활용 사례를 들며 디지털 뉴딜이 필요하다"는 점을 강조했다고, 강 대변인은 소개했습니다.

강 대변인은 "오늘 발표한 일자리 대책은 정리 해고를 통한 기업 살리기 아니라 일자리 지키는 방식이라는 점에서 차이가 있다"면서 과거식 구조조정을 통한 기업 살리기와 고통 분담이라는 방식와 완전히 다르다고 강조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게티이미지]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문 대통령 “‘한국판 뉴딜’은 디지털 일자리…디지털 인프라 준비”
    • 입력 2020-04-22 15:47:48
    • 수정2020-04-22 17:36:07
    정치
청와대는 문 대통령이 언급한 '한국판 뉴딜' 정책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디지털 일자리를 강조한 것으로 '디지털 뉴딜'이라고 설명했습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오늘(22일) 브리핑을 통해, 오늘 열린 5차 비상경제회의 비공개 토론에서 문 대통령이 이같이 언급했다고 전했습니다.

앞서 문 대통령은 회의 모두발언에서 "정부는 고용창출 효과가 큰 대규모 국가사업을 추진함으로써 단지 일자리를 만드는 데 그치지 않고 포스트 코로나시대의 혁신성장을 준비해나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어 관계부처에 "대규모 국가프로젝트로서 이른바 '한국판 뉴딜'을 추진할 기획단을 신속히 준비하라"고 지시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문 대통령은 비공개 회의에선 "디지털 인프라, 빅데이터 분야를 차제에 준비해야 한다"고 당부하면서 코로나19 방역과 관련해서도 "자가진단앱 등 디지털 기술 활용 사례를 들며 디지털 뉴딜이 필요하다"는 점을 강조했다고, 강 대변인은 소개했습니다.

강 대변인은 "오늘 발표한 일자리 대책은 정리 해고를 통한 기업 살리기 아니라 일자리 지키는 방식이라는 점에서 차이가 있다"면서 과거식 구조조정을 통한 기업 살리기와 고통 분담이라는 방식와 완전히 다르다고 강조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게티이미지]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코로나19 팩트체크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