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올해 평균 국제유가 배럴당 38.48달러…하반기 완만한 회복세”
입력 2020.04.22 (18:07) 수정 2020.04.22 (18:26) 통합뉴스룸ET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국내외 석유산업이 하반기부터 완만한 회복세를 보일 것이란 전망이 나왔습니다.

에너지경제연구원은 오늘 정유업계 간담회에서 석유산업의 힘든 경영여건이 2분기까지는 지속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산유국 연합체인 'OPEC+'의 감산 체제가 유지되면 올해 평균 국제유가는 배럴당 38.48달러가 될 것으로 예측했습니다.

정유업계는 석유 수요 감소와 정제마진 악화로 위기에 처했다며 정부 지원을 요청했습니다.
  • “올해 평균 국제유가 배럴당 38.48달러…하반기 완만한 회복세”
    • 입력 2020-04-22 18:10:28
    • 수정2020-04-22 18:26:25
    통합뉴스룸ET
국내외 석유산업이 하반기부터 완만한 회복세를 보일 것이란 전망이 나왔습니다.

에너지경제연구원은 오늘 정유업계 간담회에서 석유산업의 힘든 경영여건이 2분기까지는 지속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산유국 연합체인 'OPEC+'의 감산 체제가 유지되면 올해 평균 국제유가는 배럴당 38.48달러가 될 것으로 예측했습니다.

정유업계는 석유 수요 감소와 정제마진 악화로 위기에 처했다며 정부 지원을 요청했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