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간추린 경남] 노동계 “산재 처벌 강화·고용 유지 촉구”
입력 2020.04.22 (20:26) 수정 2020.04.22 (20:58) 뉴스7(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민주노총 경남본부가 오늘(22일)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집회를 열고, 산재 처벌을 강화하는 중대 재해 기업처벌법 제정을 촉구했습니다.

민주노총은 해마다 2천400여 건의 산재 사망사고가 일어나고, 올해도 현재까지 177명의 노동자가 산재로 숨졌다며 산재 발생 기업에 대한 솜방망이 처벌 탓이라고 주장했습니다.
  • [간추린 경남] 노동계 “산재 처벌 강화·고용 유지 촉구”
    • 입력 2020-04-22 20:26:53
    • 수정2020-04-22 20:58:35
    뉴스7(창원)
민주노총 경남본부가 오늘(22일)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집회를 열고, 산재 처벌을 강화하는 중대 재해 기업처벌법 제정을 촉구했습니다.

민주노총은 해마다 2천400여 건의 산재 사망사고가 일어나고, 올해도 현재까지 177명의 노동자가 산재로 숨졌다며 산재 발생 기업에 대한 솜방망이 처벌 탓이라고 주장했습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