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장휘국 “5.18 공휴일, 올해 적용은 힘들 듯”
입력 2020.04.22 (22:12) 수정 2020.04.22 (22:33) 뉴스9(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5.18 지방 공휴일 지정 조례안이 의회를 통과한 가운데 장휘국 광주시 교육감이  올해는 일선 학교의 동참이 어려울 것 같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장휘국 교육감은 광주시와 의회의 결정을 존중하고 교육청도 동참해야 할 것으로 생각하지만 코로나19로 개학이 연기되고  등교를 어떻게 하느냐도 결정되지 않은 상황에 올해는 어렵지 않나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 장휘국 “5.18 공휴일, 올해 적용은 힘들 듯”
    • 입력 2020-04-22 22:12:36
    • 수정2020-04-22 22:33:16
    뉴스9(광주)
5.18 지방 공휴일 지정 조례안이 의회를 통과한 가운데 장휘국 광주시 교육감이  올해는 일선 학교의 동참이 어려울 것 같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장휘국 교육감은 광주시와 의회의 결정을 존중하고 교육청도 동참해야 할 것으로 생각하지만 코로나19로 개학이 연기되고  등교를 어떻게 하느냐도 결정되지 않은 상황에 올해는 어렵지 않나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