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제 유가 반등 성공…뉴욕·유럽 증시 일제히 상승
입력 2020.04.23 (10:40) 수정 2020.04.23 (11:14)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국제 유가가 반등에 성공했습니다.

시장 상황이 좋아졌다기보다는 유가가 연일 폭락했던 만큼 기술적 반등을 한 것으로 보이는데요.

뉴욕와 유럽 증시는 일제히 상승했습니다.

뉴욕 김철우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연일 기록적인 폭락을 했던 국제 유가가 급반등했습니다.

6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는 19% 올라 배럴당 13.78달러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영국산 브렌트유도 20달러 선을 회복했습니다.

시장 상황이 좋아졌다기보다는 유가가 과도한 하락을 했기 때문에 기술적 반등을 했다는 분석이 나옵니다.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트위터틀 통해 "이란 무장 고속단정이 미국 군함을 성가시게 굴면 모조리 쏴버릴 것을 해군에 지시했다"고 밝힌 것도 유가에 영향을 줬습니다.

이란과의 군사 긴장을 재점화하면서 유가 상승을 이끌었다는 겁니다.

커들로 백악관 국가경제위원장도 방송 인터부에서 "경제가 재개되면 국제 유가가 회복될 것"이라 말했습니다.

뉴욕 증시와 유럽 증시는 일제히 상승했습니다.

이틀 동안 폭락했던 국제 유가가 안정화 됐고, 6백조 원에 이르는 코로나19 예산이 곧 미 하원까지 통과할 것이란 전망이 시장에 호재로 작용했습니다.

이미 세번에 걸쳐 대규모 경기 부양 예산을 쏟아부은 데 이어 소상공인 지원 예산 통과도 임박한 겁니다.

미국은 4차 경기 부양안도 준비 중입니다.

[므누신 : "APPRECIATE OF PRESIDENT'S SUPPORT FOR PHASE 4 PUT OUT A TWEET PRESIDENT SAID WE LOOK FORWARD TO PHASE 4."]

뉴욕주에서 코로나 19 사망자가 만 5천명을 넘어섰습니다.

쿠오모 뉴욕주지사는 트럼프 대통령이 뉴욕주 코로나 검사를 2배 확대하는 데 도움을 주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뉴욕에서 KBS 뉴스 김철우입니다.
  • 국제 유가 반등 성공…뉴욕·유럽 증시 일제히 상승
    • 입력 2020-04-23 10:41:00
    • 수정2020-04-23 11:14:31
    지구촌뉴스
[앵커]

국제 유가가 반등에 성공했습니다.

시장 상황이 좋아졌다기보다는 유가가 연일 폭락했던 만큼 기술적 반등을 한 것으로 보이는데요.

뉴욕와 유럽 증시는 일제히 상승했습니다.

뉴욕 김철우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연일 기록적인 폭락을 했던 국제 유가가 급반등했습니다.

6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는 19% 올라 배럴당 13.78달러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영국산 브렌트유도 20달러 선을 회복했습니다.

시장 상황이 좋아졌다기보다는 유가가 과도한 하락을 했기 때문에 기술적 반등을 했다는 분석이 나옵니다.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트위터틀 통해 "이란 무장 고속단정이 미국 군함을 성가시게 굴면 모조리 쏴버릴 것을 해군에 지시했다"고 밝힌 것도 유가에 영향을 줬습니다.

이란과의 군사 긴장을 재점화하면서 유가 상승을 이끌었다는 겁니다.

커들로 백악관 국가경제위원장도 방송 인터부에서 "경제가 재개되면 국제 유가가 회복될 것"이라 말했습니다.

뉴욕 증시와 유럽 증시는 일제히 상승했습니다.

이틀 동안 폭락했던 국제 유가가 안정화 됐고, 6백조 원에 이르는 코로나19 예산이 곧 미 하원까지 통과할 것이란 전망이 시장에 호재로 작용했습니다.

이미 세번에 걸쳐 대규모 경기 부양 예산을 쏟아부은 데 이어 소상공인 지원 예산 통과도 임박한 겁니다.

미국은 4차 경기 부양안도 준비 중입니다.

[므누신 : "APPRECIATE OF PRESIDENT'S SUPPORT FOR PHASE 4 PUT OUT A TWEET PRESIDENT SAID WE LOOK FORWARD TO PHASE 4."]

뉴욕주에서 코로나 19 사망자가 만 5천명을 넘어섰습니다.

쿠오모 뉴욕주지사는 트럼프 대통령이 뉴욕주 코로나 검사를 2배 확대하는 데 도움을 주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뉴욕에서 KBS 뉴스 김철우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