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오거돈 부산시장 ‘성추행’으로 사퇴…부산시 ‘충격’
입력 2020.04.23 (11:31) 수정 2020.04.23 (13:24) 사회
오거돈 부산시장이 여성 성추행 사건에 휘말려 시장직에서 물러나게 됐습니다.

오거돈 부산시장은 오늘(23일) 오전 긴급 기자회견을 열어, "한 사람에게 5분 정도의 짧은 면담과정에서 불필요한 신체 접촉을 하였고, 해서는 안 될 강제추행이었음을 깨달았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어떤 말로도 어떤 행동으로도 용서받을 수 없으며, 이러한 잘못을 안고 시장직을 계속 수행한다는 것은 부산시장으로서의 도리가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또, "피해자가 또 다른 상처를 입지 않도록 시민들이 보호해 달라"며 "모든 잘못은 저에게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또 울먹이는 목소리로 "3전 4기에 패전을 거치면서 시장이 된 이후 사랑하는 부산을 위하여 참 잘 해내고 싶었다"며 "너무나 죄송스럽다, 지금 제가 할 수 있는 유일한 선택이 바로 이것이라고 생각한다"며 기자회견을 마무리했습니다.

부산시 안팎은 갑작스런 오 시장의 강제 추행 인정과 사퇴 발표에 발칵 뒤집어졌습니다.

오거돈 부산시장의 사퇴로 부산시장 보궐선거 전까지는 변성완 행정부시장이 부산시장 권한대행 업무를 수행합니다.

또, 매해 4월 첫째주 수요일을 보궐선거일로 정한 공직선거법에 따라 부산시장 보궐선거는 내년 4월 7일 열릴 예정입니다.

오거돈 부산시장은 부산시장을 뽑는 선거에서 3번 낙선한 뒤 4번째 도전에 당선됐으며, 민선 최초 민주당 소속 부산시장으로 23년 만의 부산 정권교체에 성공하며 직무를 수행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오거돈 부산시장 ‘성추행’으로 사퇴…부산시 ‘충격’
    • 입력 2020-04-23 11:31:07
    • 수정2020-04-23 13:24:18
    사회
오거돈 부산시장이 여성 성추행 사건에 휘말려 시장직에서 물러나게 됐습니다.

오거돈 부산시장은 오늘(23일) 오전 긴급 기자회견을 열어, "한 사람에게 5분 정도의 짧은 면담과정에서 불필요한 신체 접촉을 하였고, 해서는 안 될 강제추행이었음을 깨달았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어떤 말로도 어떤 행동으로도 용서받을 수 없으며, 이러한 잘못을 안고 시장직을 계속 수행한다는 것은 부산시장으로서의 도리가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또, "피해자가 또 다른 상처를 입지 않도록 시민들이 보호해 달라"며 "모든 잘못은 저에게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또 울먹이는 목소리로 "3전 4기에 패전을 거치면서 시장이 된 이후 사랑하는 부산을 위하여 참 잘 해내고 싶었다"며 "너무나 죄송스럽다, 지금 제가 할 수 있는 유일한 선택이 바로 이것이라고 생각한다"며 기자회견을 마무리했습니다.

부산시 안팎은 갑작스런 오 시장의 강제 추행 인정과 사퇴 발표에 발칵 뒤집어졌습니다.

오거돈 부산시장의 사퇴로 부산시장 보궐선거 전까지는 변성완 행정부시장이 부산시장 권한대행 업무를 수행합니다.

또, 매해 4월 첫째주 수요일을 보궐선거일로 정한 공직선거법에 따라 부산시장 보궐선거는 내년 4월 7일 열릴 예정입니다.

오거돈 부산시장은 부산시장을 뽑는 선거에서 3번 낙선한 뒤 4번째 도전에 당선됐으며, 민선 최초 민주당 소속 부산시장으로 23년 만의 부산 정권교체에 성공하며 직무를 수행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