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마이크 잡은 장정석 ‘데이터 분석에 예능감까지…’
입력 2020.04.23 (21:53) 수정 2020.04.23 (21:59)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준우승하고도 경질된 감독! 그야말로 비운의 사령탑인데요.

장정석 전 키움 감독이 마이크를 잡고 제2의 인생을 시작합니다.

김도환 기자가 만났습니다.

[리포트]

야구장 대신 방송국으로 출근한 첫날.

["곤란한 거 빼주시기로 했잖아요."]

솔직한 인터뷰가 이어집니다.

[조은지/KBS N 아나운서 : "솔직하게 두 명중 한명 택해주세요. 봉중근 VS 안치용?"]

[장정석 : "안치용."]

[조은지 : "장성호 VS 봉중근?"]

[장정석 : "장성호."]

["이거 잘해주세요. 오효주 VS 조은지."]

[장정석 : "오효지?? 하하하."]

[기자 : "그러면 하일성 VS 허구연?"]

[장정석 : "입단전 하일성, 입단후 허구연."]

안경 너머 날카로운 눈빛!

해설연습에선 벌써 5강 후보를 예언합니다.

[장정석 : "양현종이 있고 용병 2명이 받쳐주면 올해 강세 보일 거예요."]

90년대 흔치 않았던 우투좌타로 활약한 장정석 전 키움 감독은 데이터 야구로 키움의 돌풍을 이끌었습니다.

두산에 고배를 마신 뒤 지휘봉 대신 마이크를 잡고 KBS N에서 시청자를 찾아갈 예정입니다.

[장정석 : "제가 경험했던 상황이 재현될 것입니다. 나 같으면 이렇게 했다는 것들 감정 전달하면 시청자들은 재밌을 거에요."]

KBS 뉴스 김도환입니다.
  • 마이크 잡은 장정석 ‘데이터 분석에 예능감까지…’
    • 입력 2020-04-23 21:56:54
    • 수정2020-04-23 21:59:21
    뉴스 9
[앵커]

준우승하고도 경질된 감독! 그야말로 비운의 사령탑인데요.

장정석 전 키움 감독이 마이크를 잡고 제2의 인생을 시작합니다.

김도환 기자가 만났습니다.

[리포트]

야구장 대신 방송국으로 출근한 첫날.

["곤란한 거 빼주시기로 했잖아요."]

솔직한 인터뷰가 이어집니다.

[조은지/KBS N 아나운서 : "솔직하게 두 명중 한명 택해주세요. 봉중근 VS 안치용?"]

[장정석 : "안치용."]

[조은지 : "장성호 VS 봉중근?"]

[장정석 : "장성호."]

["이거 잘해주세요. 오효주 VS 조은지."]

[장정석 : "오효지?? 하하하."]

[기자 : "그러면 하일성 VS 허구연?"]

[장정석 : "입단전 하일성, 입단후 허구연."]

안경 너머 날카로운 눈빛!

해설연습에선 벌써 5강 후보를 예언합니다.

[장정석 : "양현종이 있고 용병 2명이 받쳐주면 올해 강세 보일 거예요."]

90년대 흔치 않았던 우투좌타로 활약한 장정석 전 키움 감독은 데이터 야구로 키움의 돌풍을 이끌었습니다.

두산에 고배를 마신 뒤 지휘봉 대신 마이크를 잡고 KBS N에서 시청자를 찾아갈 예정입니다.

[장정석 : "제가 경험했던 상황이 재현될 것입니다. 나 같으면 이렇게 했다는 것들 감정 전달하면 시청자들은 재밌을 거에요."]

KBS 뉴스 김도환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