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절도죄로 복역 또 범행 시도 50대 징역형
입력 2020.04.25 (21:32) 수정 2020.04.26 (18:10) 뉴스9(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울산지방법원은 절도죄로 세 차례 실형을 선고받아 복역한 뒤 출소하고도 다시 범행을 시도한 혐의로 기소된 58살 A 씨에게 징역 2년을 선고했습니다.

A 씨는 지난달 8일 새벽, 울산시 남구에 있는 한 식당 등의 출입문을 파손하고 침입해 금품을 훔치려 했지만, 문이 열리지 않아 모두 미수에 그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 절도죄로 복역 또 범행 시도 50대 징역형
    • 입력 2020-04-25 21:32:48
    • 수정2020-04-26 18:10:37
    뉴스9(울산)
울산지방법원은 절도죄로 세 차례 실형을 선고받아 복역한 뒤 출소하고도 다시 범행을 시도한 혐의로 기소된 58살 A 씨에게 징역 2년을 선고했습니다.

A 씨는 지난달 8일 새벽, 울산시 남구에 있는 한 식당 등의 출입문을 파손하고 침입해 금품을 훔치려 했지만, 문이 열리지 않아 모두 미수에 그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