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고용 악화’ 김해…실업급여 47% 증가
입력 2020.04.25 (22:14) 뉴스9(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코로나19 장기화로 고용시장 환경이 악화하면서 김해지역 실업자 수가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김해시가 집계한 지난달 김해지역 실업급여 신청 건수는 모두 천820건으로, 신청액은 102억 원입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천405건에, 69억 원과 비교해 29.5%, 47.8% 포인트씩 늘어난 수치입니다.

김해시는 최근 기업체가 원자재 수입과 자금 수혈 등 어려움을 겪으면서 공장 가동이 중단됐기 때문으로 보고 있습니다.
  • ‘고용 악화’ 김해…실업급여 47% 증가
    • 입력 2020-04-25 22:14:46
    뉴스9(창원)
코로나19 장기화로 고용시장 환경이 악화하면서 김해지역 실업자 수가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김해시가 집계한 지난달 김해지역 실업급여 신청 건수는 모두 천820건으로, 신청액은 102억 원입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천405건에, 69억 원과 비교해 29.5%, 47.8% 포인트씩 늘어난 수치입니다.

김해시는 최근 기업체가 원자재 수입과 자금 수혈 등 어려움을 겪으면서 공장 가동이 중단됐기 때문으로 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