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90대 완치 여성 18일 만에 코로나19 재확진
입력 2020.04.27 (07:38) 수정 2020.04.27 (15:34) 뉴스광장(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90대 여성이 코로나19 완치 판정을 받은지 18일 만에 재확진됐습니다.

울산시는 경북 청도에 주소지를 둔 92살 A씨가 지난달 5일 최초 확진돼 서울 서남병원에서 격리치료를 받은 후 지난 8일 완치 판정을 받고 퇴원했지만, 재확진 판정을 받고 울산대병원에 입원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여성은 퇴원 후 8일부터 울주군에 있는 딸 집에서 사위, 손자 등 모두 3명과 접촉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 90대 완치 여성 18일 만에 코로나19 재확진
    • 입력 2020-04-27 07:38:29
    • 수정2020-04-27 15:34:12
    뉴스광장(울산)
90대 여성이 코로나19 완치 판정을 받은지 18일 만에 재확진됐습니다.

울산시는 경북 청도에 주소지를 둔 92살 A씨가 지난달 5일 최초 확진돼 서울 서남병원에서 격리치료를 받은 후 지난 8일 완치 판정을 받고 퇴원했지만, 재확진 판정을 받고 울산대병원에 입원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여성은 퇴원 후 8일부터 울주군에 있는 딸 집에서 사위, 손자 등 모두 3명과 접촉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