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군산 공공 배달앱…“민간 배달앱 주문량에 근접”
입력 2020.04.27 (08:42) 수정 2020.04.27 (09:19) 뉴스광장(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군산시가 전국에서 처음으로 선보인 공공 배달앱 '배달의 명수'가 배달 시장에서 자리 잡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군산시가 지난 11일부터 일주일 동안 지역 내 가맹점 20곳의 주문 내역을 분석한 결과, 전화 주문이 42%로 가장 많았고, 민간 앱인 '배달의 민족' 27%, 군산 '배달의 명수'가 24%로 비슷한 실적을 보였습니다.

또, 음식 배달이 가능한 업소 천여 곳 가운데 7백70곳이 배달의 명수 가맹점으로 등록됐으며, 가입자도 8만 명을 넘었습니다.
  • 군산 공공 배달앱…“민간 배달앱 주문량에 근접”
    • 입력 2020-04-27 08:42:11
    • 수정2020-04-27 09:19:47
    뉴스광장(전주)
군산시가 전국에서 처음으로 선보인 공공 배달앱 '배달의 명수'가 배달 시장에서 자리 잡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군산시가 지난 11일부터 일주일 동안 지역 내 가맹점 20곳의 주문 내역을 분석한 결과, 전화 주문이 42%로 가장 많았고, 민간 앱인 '배달의 민족' 27%, 군산 '배달의 명수'가 24%로 비슷한 실적을 보였습니다.

또, 음식 배달이 가능한 업소 천여 곳 가운데 7백70곳이 배달의 명수 가맹점으로 등록됐으며, 가입자도 8만 명을 넘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