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이스타항공, 대규모 구조조정안…노사 갈등 격화
입력 2020.04.27 (18:01) 수정 2020.04.27 (18:32) 통합뉴스룸ET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직원의 20% 정도를 감축하는 이스타항공의 구조조정안을 놓고 노사 갈등이 깊어지고 있습니다.

노조 측은 제주항공에 인수되기 전 회사 몸값을 높이기 위한 일방적인 정리해고라고 주장하고 있지만, 사측은 앞으로 해고 인원이 더 늘 수도 있다는 입장입니다.

신지수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구조조정 중단하라!"]

이스타항공 노조원 등 100여 명이 오늘 회사 앞에 모여 사측의 인력감축안에 반대했습니다.

회사 측은 전 직원의 22% 정도인 350여 명을 구조조정하는 방향으로 가닥을 잡고 희망퇴직 절차 등을 밟고 있습니다.

노조 측은 회사가 경영정상화 노력을 하지 않고 인력 감축만 추진하고 있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정부에 고용유지 지원금도 신청하지 않은 채 형식적인 노사협의만 해왔다는 겁니다.

[박이삼/이스타항공 조종사노조 위원장 : "노동자들은 정리해고를 막기 위해 어떠한 희생도 감수할 수 있다고 나섰음에도 사측은 정리해고 인원수부터 산정하기 바빴다."]

사측은 정리해고 명단이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면서도 추가 인력 감축 가능성까지 내비치고 있습니다.

구조조정 규모가 당초 700여 명에서 절반 정도로 줄어 남은 직원들의 고통분담이 이뤄지지 않을 경우 구조조정 인원이 더 늘어날 수 있다는 얘기입니다.

국제선에 이어 국내까지 모든 운항 중단한 이스타항공은 두 달 연속 월급 지급을 못 하고 있고 제주항공으로의 인수를 앞두고 있습니다.

정부가 저비용항공사에 대한 추가 지원은 없다고 밝힌 상황에서 대규모 구조조정을 둘러싼 이스타항공의 노사 갈등은 당분간 계속될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신지수입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이스타항공, 대규모 구조조정안…노사 갈등 격화
    • 입력 2020-04-27 18:03:36
    • 수정2020-04-27 18:32:19
    통합뉴스룸ET
[앵커]

직원의 20% 정도를 감축하는 이스타항공의 구조조정안을 놓고 노사 갈등이 깊어지고 있습니다.

노조 측은 제주항공에 인수되기 전 회사 몸값을 높이기 위한 일방적인 정리해고라고 주장하고 있지만, 사측은 앞으로 해고 인원이 더 늘 수도 있다는 입장입니다.

신지수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구조조정 중단하라!"]

이스타항공 노조원 등 100여 명이 오늘 회사 앞에 모여 사측의 인력감축안에 반대했습니다.

회사 측은 전 직원의 22% 정도인 350여 명을 구조조정하는 방향으로 가닥을 잡고 희망퇴직 절차 등을 밟고 있습니다.

노조 측은 회사가 경영정상화 노력을 하지 않고 인력 감축만 추진하고 있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정부에 고용유지 지원금도 신청하지 않은 채 형식적인 노사협의만 해왔다는 겁니다.

[박이삼/이스타항공 조종사노조 위원장 : "노동자들은 정리해고를 막기 위해 어떠한 희생도 감수할 수 있다고 나섰음에도 사측은 정리해고 인원수부터 산정하기 바빴다."]

사측은 정리해고 명단이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면서도 추가 인력 감축 가능성까지 내비치고 있습니다.

구조조정 규모가 당초 700여 명에서 절반 정도로 줄어 남은 직원들의 고통분담이 이뤄지지 않을 경우 구조조정 인원이 더 늘어날 수 있다는 얘기입니다.

국제선에 이어 국내까지 모든 운항 중단한 이스타항공은 두 달 연속 월급 지급을 못 하고 있고 제주항공으로의 인수를 앞두고 있습니다.

정부가 저비용항공사에 대한 추가 지원은 없다고 밝힌 상황에서 대규모 구조조정을 둘러싼 이스타항공의 노사 갈등은 당분간 계속될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신지수입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통합뉴스룸ET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