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현장] 잘려나간 나무들에 ‘숨결’을
입력 2020.04.27 (20:31) 수정 2020.04.27 (20:35) 뉴스7(제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환경 훼손 논란 등으로 전국적인 이슈가 되면서 1년 가까이 중단됐던 비자림로 확장 공사가 다음 달부터 재개될 예정입니다.

이 공사는 제2공항 연계도로 의혹까지 불러오면서 찬반 논란이 여전한데요.

공사에 반대하는 시민들이 지난 주말에 나무가 잘려나간 곳에 '새로운 숨결'을 불어넣는 행사를 개최했습니다. 

공사 구간에서 잘려나 간 나무 밑동은 작품으로 탄생하며 '새 생명'을 얻기도 했는데요.

7시 〈현장〉에 담았습니다.
  • [현장] 잘려나간 나무들에 ‘숨결’을
    • 입력 2020-04-27 20:31:40
    • 수정2020-04-27 20:35:03
    뉴스7(제주)
[앵커]

환경 훼손 논란 등으로 전국적인 이슈가 되면서 1년 가까이 중단됐던 비자림로 확장 공사가 다음 달부터 재개될 예정입니다.

이 공사는 제2공항 연계도로 의혹까지 불러오면서 찬반 논란이 여전한데요.

공사에 반대하는 시민들이 지난 주말에 나무가 잘려나간 곳에 '새로운 숨결'을 불어넣는 행사를 개최했습니다. 

공사 구간에서 잘려나 간 나무 밑동은 작품으로 탄생하며 '새 생명'을 얻기도 했는데요.

7시 〈현장〉에 담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