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남 외국인 토지 보유 전년보다 75만㎡ 증가
입력 2020.04.27 (20:38) 수정 2020.04.27 (20:38) 뉴스7(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충남도내 외국인 보유 토지가 전년 대비 75만 6천㎡ 증가했습니다.

충청남도에 따르면 지난해 말 기준 도내 외국인 소유 토지 면적은 전체의 0.23% 규모인 천 962만 4천㎡로, 전년 대비 75만 6천㎡가 늘었고 공시지가 합계액은 9천497억 원으로, 전년 대비 2%인 183억 원 증가했습니다. 

국적별로는 미국 국적자 보유 토지가 도내 외국인 전체 토지의 63.1%로 가장 많았고, 지역별로는 서산이 37.1%, 용도별로는 임야와 농지 등이 59.5%로 가장 많았습니다.
  • 충남 외국인 토지 보유 전년보다 75만㎡ 증가
    • 입력 2020-04-27 20:38:33
    • 수정2020-04-27 20:38:35
    뉴스7(대전)
충남도내 외국인 보유 토지가 전년 대비 75만 6천㎡ 증가했습니다.

충청남도에 따르면 지난해 말 기준 도내 외국인 소유 토지 면적은 전체의 0.23% 규모인 천 962만 4천㎡로, 전년 대비 75만 6천㎡가 늘었고 공시지가 합계액은 9천497억 원으로, 전년 대비 2%인 183억 원 증가했습니다. 

국적별로는 미국 국적자 보유 토지가 도내 외국인 전체 토지의 63.1%로 가장 많았고, 지역별로는 서산이 37.1%, 용도별로는 임야와 농지 등이 59.5%로 가장 많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