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KAI·대우조선해양, 인도네시아에 코로나19 진단키트 지원
입력 2020.04.29 (12:56) 수정 2020.04.29 (13:12) 국제
한국항공우주산업(KAI)과 대우조선해양은 29일 인도네시아 국방부에 한국산 코로나19 진단키트 1만 회 분량을 전달했습니다.

KAI 등은 정확도 95% 이상의 한국산 유전자증폭 검사(PCR) 키트를 마련했고, 가루다인도네시아항공이 무료로 수송했습니다.

KAI와 대우조선해양은 "인도네시아는 KT-1B, T-50i 등 국산 항공기와 잠수함을 운용하고 있는 국내 방위산업의 최대 협력국이기에 인도주의적 차원에서 지원이 결정됐다"고 설명했습니다.

KT-1B는 우리 공군의 기본훈련기 KT-1의 인도네시아 수출형 항공기이고, T-50i도 T-50 고등훈련기의 인도네시아 수출형 항공기입니다.

인도네시아는 한국과 차세대 전투기(KF-X/IF-X)도 공동개발하고 있으나, 분담금 재협상이 타결되지 않은 상태습니다.

KAI 안현호 사장은 "한국과 인도네시아는 방위산업 등 다양한 분야에서 우호적인 관계를 지속해오고 있다"며 "이번 지원이 현지 코로나19 대응에 조금이나마 힘이 되길 바란다"고 통해 밝혔습니다.

이날 오전 전달식은 자카르타의 인도네시아 국방부에서 열렸습니다.

PCR 키트는 김창범 주인도네시아 한국 대사가 인도네시아 국방 사무차관 아구스 중장에게 대표로 전달했습니다.

전달식에는 대사관 국방무관인 정연수 해군 대령과 마성민 방산관 등이 함께 참석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KAI·대우조선해양, 인도네시아에 코로나19 진단키트 지원
    • 입력 2020-04-29 12:56:27
    • 수정2020-04-29 13:12:20
    국제
한국항공우주산업(KAI)과 대우조선해양은 29일 인도네시아 국방부에 한국산 코로나19 진단키트 1만 회 분량을 전달했습니다.

KAI 등은 정확도 95% 이상의 한국산 유전자증폭 검사(PCR) 키트를 마련했고, 가루다인도네시아항공이 무료로 수송했습니다.

KAI와 대우조선해양은 "인도네시아는 KT-1B, T-50i 등 국산 항공기와 잠수함을 운용하고 있는 국내 방위산업의 최대 협력국이기에 인도주의적 차원에서 지원이 결정됐다"고 설명했습니다.

KT-1B는 우리 공군의 기본훈련기 KT-1의 인도네시아 수출형 항공기이고, T-50i도 T-50 고등훈련기의 인도네시아 수출형 항공기입니다.

인도네시아는 한국과 차세대 전투기(KF-X/IF-X)도 공동개발하고 있으나, 분담금 재협상이 타결되지 않은 상태습니다.

KAI 안현호 사장은 "한국과 인도네시아는 방위산업 등 다양한 분야에서 우호적인 관계를 지속해오고 있다"며 "이번 지원이 현지 코로나19 대응에 조금이나마 힘이 되길 바란다"고 통해 밝혔습니다.

이날 오전 전달식은 자카르타의 인도네시아 국방부에서 열렸습니다.

PCR 키트는 김창범 주인도네시아 한국 대사가 인도네시아 국방 사무차관 아구스 중장에게 대표로 전달했습니다.

전달식에는 대사관 국방무관인 정연수 해군 대령과 마성민 방산관 등이 함께 참석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