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동백전’ 혜택 대폭 감소…“근시안적 행정” 비판
입력 2020.04.29 (20:34) 수정 2020.04.29 (21:08) 뉴스7(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부산 지역화폐 '동백전'의 혜택이 대폭 감소됩니다. 

부산시는 다음 달부터 동백전의 캐시백 최대 한도를 지금의 절반인 50만 원으로,  할인률도 10%에서 6%로 줄이기로 했습니다.  

이에 대해 곽동혁 부산시의원은 부산시가 근시안적 행정으로 이용자 예측에 실패해 지역화폐의 본래 가치를 살리지 못했다고 비판했습니다.
  • ‘동백전’ 혜택 대폭 감소…“근시안적 행정” 비판
    • 입력 2020-04-29 20:34:17
    • 수정2020-04-29 21:08:41
    뉴스7(부산)
부산 지역화폐 '동백전'의 혜택이 대폭 감소됩니다. 

부산시는 다음 달부터 동백전의 캐시백 최대 한도를 지금의 절반인 50만 원으로,  할인률도 10%에서 6%로 줄이기로 했습니다.  

이에 대해 곽동혁 부산시의원은 부산시가 근시안적 행정으로 이용자 예측에 실패해 지역화폐의 본래 가치를 살리지 못했다고 비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