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북대 폭발사고 치료비 학교가 책임져야”
입력 2020.04.29 (22:33) 뉴스9(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경북대 실험실 폭발 사고 뒤 학교 측이 치료비 지급을 중단했다는 KBS보도와 관련해 학교 측을 규탄하는 성명서가 잇따라 발표됐습니다. 

전국국공립대교수노동조합 경북대지회와 경북대 민주화교수협희회는 학업 과정에서 사고가 발생한만큼, 학교가 학생 치료를 책임져야한다고 촉구했습니다. 

한국비정규직교수노조 경북대분회와 경북대 총학생회도 도서관 앞 분수대 건설에 30억 원을 쓰면서 정작 필요한 피해 학생 치료비 지원에 인색한 학교는 각성해야한다고 비판했습니다.
  • “경북대 폭발사고 치료비 학교가 책임져야”
    • 입력 2020-04-29 22:33:04
    뉴스9(대구)
경북대 실험실 폭발 사고 뒤 학교 측이 치료비 지급을 중단했다는 KBS보도와 관련해 학교 측을 규탄하는 성명서가 잇따라 발표됐습니다. 

전국국공립대교수노동조합 경북대지회와 경북대 민주화교수협희회는 학업 과정에서 사고가 발생한만큼, 학교가 학생 치료를 책임져야한다고 촉구했습니다. 

한국비정규직교수노조 경북대분회와 경북대 총학생회도 도서관 앞 분수대 건설에 30억 원을 쓰면서 정작 필요한 피해 학생 치료비 지원에 인색한 학교는 각성해야한다고 비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