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폼페이오 “김정은 상황 면밀히 주시”…북한 기근 위험 거론
입력 2020.04.29 (23:23) 수정 2020.04.29 (23:23) 국제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건강 상태와 관련해 면밀히 주시하고 있다는 신중론을 유지하면서 북한의 식량부족 사태 가능성을 거론했습니다.

폼페이오 장관은 현지 시간 29일 폭스뉴스와의 인터뷰에서 "우리는 그를 보지 못했다. 오늘 보고할 어떤 정보도 없다"며 "면밀히 주시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폼페이오 장관은 또 미국이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해 북한의 상황을 좀 더 광범위하게 주시하고 있다며 "북한 내부에 기근, 식량 부족이 있을 실질적 위험이 있다"고 했습니다. 이어 "우리는 이 모두를 면밀히 주시하고 있다. 이는 북한의 궁극적 비핵화라는 우리의 임무에 실질적 영향을 미칠 수 있기 때문"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다만 폼페이오 장관은 북한의 기근 위험에 대해 구체적으로 언급하지는 않았습니다.

앞서 로이터 통신은 북한의 경제 대표단이 이번 주 중국 베이징(北京)을 방문해 식량 공급과 무역에 관해 논의할 예정이라고 28일 보도한 바 있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 폼페이오 “김정은 상황 면밀히 주시”…북한 기근 위험 거론
    • 입력 2020-04-29 23:23:24
    • 수정2020-04-29 23:23:46
    국제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건강 상태와 관련해 면밀히 주시하고 있다는 신중론을 유지하면서 북한의 식량부족 사태 가능성을 거론했습니다.

폼페이오 장관은 현지 시간 29일 폭스뉴스와의 인터뷰에서 "우리는 그를 보지 못했다. 오늘 보고할 어떤 정보도 없다"며 "면밀히 주시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폼페이오 장관은 또 미국이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해 북한의 상황을 좀 더 광범위하게 주시하고 있다며 "북한 내부에 기근, 식량 부족이 있을 실질적 위험이 있다"고 했습니다. 이어 "우리는 이 모두를 면밀히 주시하고 있다. 이는 북한의 궁극적 비핵화라는 우리의 임무에 실질적 영향을 미칠 수 있기 때문"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다만 폼페이오 장관은 북한의 기근 위험에 대해 구체적으로 언급하지는 않았습니다.

앞서 로이터 통신은 북한의 경제 대표단이 이번 주 중국 베이징(北京)을 방문해 식량 공급과 무역에 관해 논의할 예정이라고 28일 보도한 바 있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