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PGA 시니어투어는 8월 재개…최경주 데뷔전도 8월 예상
입력 2020.04.30 (08:07) 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중단된 미국프로골프(PGA) 시니어투어가 8월 초 다시 문을 연다.

만 50세 이상만 출전하는 PGA 시니어투어는 8월 1일(한국시간)부터 사흘 동안 미시간주에서 열리는 앨리 챌린지부터 2020년 시즌을 다시 시작한다고 30일 밝혔다.

6월 12일 재개하는 PGA투어보다 7주나 늦다. 게다가 갤러리 입장을 허용하는 시점도 정하지 않아 무관중 개최 대회도 더 많아질 것으로 보인다.

8월 재개가 확정되면서 연기했던 3개 대회가 새로운 개최 일정을 받았다.

7월에 열려던 브리지스톤 시니어 플레이어스 챔피언십을 8월 15∼17일로 옮겼고, 5월 말 개최 예정이었던 프린시펄 채리티 클래식은 9월 5∼7일로 일정을 바꿨다.

5월 초 열릴 예정이던 리전 트래디션은 9월 25∼28일에 치른다.

다만 8월에 열려던 딕스 스포팅 굿즈 오픈은 취소했다.

조정된 일정대로 진행해도 시니어투어는 올해 7개 대회가 없어진 셈이다.

PGA 시니어투어는 지난 3월 9일 어니 엘스(남아공)가 시니어투어 첫 우승을 올린 호그 클래식 이후 중단됐다.

5월부터 시니어투어 입성 자격이 생기는 최경주(50)는 8월에 개최하는 브리지스톤 시니어 플레이어스 챔피언십에서 데뷔전을 치를 것으로 예상된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PGA 시니어투어는 8월 재개…최경주 데뷔전도 8월 예상
    • 입력 2020-04-30 08:07:45
    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중단된 미국프로골프(PGA) 시니어투어가 8월 초 다시 문을 연다.

만 50세 이상만 출전하는 PGA 시니어투어는 8월 1일(한국시간)부터 사흘 동안 미시간주에서 열리는 앨리 챌린지부터 2020년 시즌을 다시 시작한다고 30일 밝혔다.

6월 12일 재개하는 PGA투어보다 7주나 늦다. 게다가 갤러리 입장을 허용하는 시점도 정하지 않아 무관중 개최 대회도 더 많아질 것으로 보인다.

8월 재개가 확정되면서 연기했던 3개 대회가 새로운 개최 일정을 받았다.

7월에 열려던 브리지스톤 시니어 플레이어스 챔피언십을 8월 15∼17일로 옮겼고, 5월 말 개최 예정이었던 프린시펄 채리티 클래식은 9월 5∼7일로 일정을 바꿨다.

5월 초 열릴 예정이던 리전 트래디션은 9월 25∼28일에 치른다.

다만 8월에 열려던 딕스 스포팅 굿즈 오픈은 취소했다.

조정된 일정대로 진행해도 시니어투어는 올해 7개 대회가 없어진 셈이다.

PGA 시니어투어는 지난 3월 9일 어니 엘스(남아공)가 시니어투어 첫 우승을 올린 호그 클래식 이후 중단됐다.

5월부터 시니어투어 입성 자격이 생기는 최경주(50)는 8월에 개최하는 브리지스톤 시니어 플레이어스 챔피언십에서 데뷔전을 치를 것으로 예상된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