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염포부두 선박 화재 출동 소방관 13명 ‘건강 이상’
입력 2020.05.01 (07:43) 수정 2020.05.01 (15:07) 뉴스광장(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지난해 9월 18명의 부상자를 낸 염포부두 석유운반선 폭발 당시 현장에 투입된 소방공무원 13명이 기관지 통증을 비롯한 이상 증상을 겪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울산시는 화재진압에 참여했던 소방공무원 240명을 대상으로 특별 건강검진을 실시한 결과 13명이 피부발진, 기관지 통증 등 이상 증상을 보였다고 밝혔습니다.

울산시는 이들 모두 외래 진료를 통해 치료받았으며, 소방공무원은 매년 정기 검진을 통해 관리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 염포부두 선박 화재 출동 소방관 13명 ‘건강 이상’
    • 입력 2020-05-01 07:43:05
    • 수정2020-05-01 15:07:55
    뉴스광장(울산)
지난해 9월 18명의 부상자를 낸 염포부두 석유운반선 폭발 당시 현장에 투입된 소방공무원 13명이 기관지 통증을 비롯한 이상 증상을 겪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울산시는 화재진압에 참여했던 소방공무원 240명을 대상으로 특별 건강검진을 실시한 결과 13명이 피부발진, 기관지 통증 등 이상 증상을 보였다고 밝혔습니다.

울산시는 이들 모두 외래 진료를 통해 치료받았으며, 소방공무원은 매년 정기 검진을 통해 관리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 남미경

    남미경 news8368@k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