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수원시, 5천㎡ 이상 건축물 3D로 경관심의 실시
입력 2020.05.01 (11:10) 수정 2020.05.01 (11:58) 사회
경기 수원시는 3D 경관심의 의무 실시 등을 포함한 '2020 경관심의 운영 매뉴얼'을 이달부터 시행한다고 1일 밝혔습니다.

매뉴얼은 시가 체계적인 경관 관리를 위해 운영 중인 경관위원회의 개선사항을 반영해 만든 것으로, 건축물 경관 체크리스트와 경관심의도서 작성 방법 등을 구체적으로 명시했습니다.

특히 경관심의도서에 제시된 조감도·사진만으로는 주변 건물과의 조화 여부를 알기 어려운 심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5천㎡ 이상 건축물은 3D 경관심의를 반드시 받도록 했습니다.

3D 경관심의는 시가 구축한 '3차원 공간정보 활용시스템'을 이용해 심의대상 건축물과 실제 건축물을 입체적으로 합성하는 방법으로 신축하는 건물과 주변 상황을 생생하게 검토할 수 있습니다.

수원시는 또 경관심의 체크리스트에 건축물의 형태와 외관, 재질, 외부공간, 도로 구조물, 야간조명, 옥외광고물 등 경관과 관련한 모든 분야에서 검토해야 할 사항을 구체적으로 명시했습니다.

[사진 출처 : 수원시 제공]
  • 수원시, 5천㎡ 이상 건축물 3D로 경관심의 실시
    • 입력 2020-05-01 11:10:37
    • 수정2020-05-01 11:58:30
    사회
경기 수원시는 3D 경관심의 의무 실시 등을 포함한 '2020 경관심의 운영 매뉴얼'을 이달부터 시행한다고 1일 밝혔습니다.

매뉴얼은 시가 체계적인 경관 관리를 위해 운영 중인 경관위원회의 개선사항을 반영해 만든 것으로, 건축물 경관 체크리스트와 경관심의도서 작성 방법 등을 구체적으로 명시했습니다.

특히 경관심의도서에 제시된 조감도·사진만으로는 주변 건물과의 조화 여부를 알기 어려운 심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5천㎡ 이상 건축물은 3D 경관심의를 반드시 받도록 했습니다.

3D 경관심의는 시가 구축한 '3차원 공간정보 활용시스템'을 이용해 심의대상 건축물과 실제 건축물을 입체적으로 합성하는 방법으로 신축하는 건물과 주변 상황을 생생하게 검토할 수 있습니다.

수원시는 또 경관심의 체크리스트에 건축물의 형태와 외관, 재질, 외부공간, 도로 구조물, 야간조명, 옥외광고물 등 경관과 관련한 모든 분야에서 검토해야 할 사항을 구체적으로 명시했습니다.

[사진 출처 : 수원시 제공]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