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성남시, 자가격리 중 서울로 드라이브 40대 남성 경찰 고발
입력 2020.05.01 (15:41) 수정 2020.05.01 (16:10) 사회
경기 성남시는 코로나19 자가격리 수칙을 어긴 40세 남성을 경찰에 고발했다고 오늘(1일) 밝혔습니다.

시에 따르면 지난달 22일 베트남에서 입국한 이 남성은 이달 6일까지 자가격리를 해야 하지만 지난달 29일 오후 5시 36분쯤 수정구 창곡동 자신의 집 옆 렌터카 회사에서 차량을 빌려 서울 잠실 지역으로 20분가량 드라이브를 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해당 남성은 "집에만 있기 답답해 서울에 잠깐 드라이브를 다녀왔고 동행자 없이 혼자 차 안에만 있었다"고 진술했습니다.

무단이탈 사실은 자가격리자 전담 공무원이 자가격리 앱을 통해 실시간 모니터링하는 과정에서 확인됐습니다.

이 남성은 코로나19 검사 결과 최종 음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자가격리 장소를 무단이탈하면 감염병예방법에 따라 1년 이하 징역 또는 1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합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성남시, 자가격리 중 서울로 드라이브 40대 남성 경찰 고발
    • 입력 2020-05-01 15:41:41
    • 수정2020-05-01 16:10:53
    사회
경기 성남시는 코로나19 자가격리 수칙을 어긴 40세 남성을 경찰에 고발했다고 오늘(1일) 밝혔습니다.

시에 따르면 지난달 22일 베트남에서 입국한 이 남성은 이달 6일까지 자가격리를 해야 하지만 지난달 29일 오후 5시 36분쯤 수정구 창곡동 자신의 집 옆 렌터카 회사에서 차량을 빌려 서울 잠실 지역으로 20분가량 드라이브를 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해당 남성은 "집에만 있기 답답해 서울에 잠깐 드라이브를 다녀왔고 동행자 없이 혼자 차 안에만 있었다"고 진술했습니다.

무단이탈 사실은 자가격리자 전담 공무원이 자가격리 앱을 통해 실시간 모니터링하는 과정에서 확인됐습니다.

이 남성은 코로나19 검사 결과 최종 음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자가격리 장소를 무단이탈하면 감염병예방법에 따라 1년 이하 징역 또는 1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합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