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긴급재난지원금 천차만별…홍천 1인당 30만 원
입력 2020.05.01 (19:53) 수정 2020.05.01 (20:11) 뉴스7(춘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강원도 내 긴급재난지원금 지급액수와 지급시기가 시군마다 천차만별인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일반 가구의 경우, 강원도에서 지원금을 가장 많이 주는 지역은 홍천으로 모든 주민이 1인당 30만 원씩 받습니다. 

동해와 삼척 등 10개 시군은 모든 주민에게 20만 원씩, 원주와 양구는 10만 원씩 지급합니다. 

또, 춘천은 소상공인에게만 80만 원씩, 강릉은 소상공인에게는 100만 원, 중위소득 100% 이하에는 60만 원을 지급합니다. 

이밖에 철원은 소상공인 60, 일반 주민 10, 양양은 소상공인 40, 일반 주민 20만 원씩을 줍니다. 

하지만, 화천은 지급 대상과 금액을 아직 정하지 못한 상태입니다.
  • 긴급재난지원금 천차만별…홍천 1인당 30만 원
    • 입력 2020-05-01 19:53:47
    • 수정2020-05-01 20:11:29
    뉴스7(춘천)
강원도 내 긴급재난지원금 지급액수와 지급시기가 시군마다 천차만별인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일반 가구의 경우, 강원도에서 지원금을 가장 많이 주는 지역은 홍천으로 모든 주민이 1인당 30만 원씩 받습니다. 

동해와 삼척 등 10개 시군은 모든 주민에게 20만 원씩, 원주와 양구는 10만 원씩 지급합니다. 

또, 춘천은 소상공인에게만 80만 원씩, 강릉은 소상공인에게는 100만 원, 중위소득 100% 이하에는 60만 원을 지급합니다. 

이밖에 철원은 소상공인 60, 일반 주민 10, 양양은 소상공인 40, 일반 주민 20만 원씩을 줍니다. 

하지만, 화천은 지급 대상과 금액을 아직 정하지 못한 상태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