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강백호 홈런 포함 4안타 7타점…개막 준비 예열 완료
입력 2020.05.01 (21:53) 수정 2020.05.01 (22:04)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올 시즌 외야수에서 1루수로 변신한 KT의 강백호가 연습경기에서 홈런을 포함해 7타점을 올리는 괴력을 뽐냈습니다.

5일 개막을 앞두고 확실하게 예열을 한 셈인데요, 심병일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강백호는 1회 안타, 3회 2루타로 3타점을 올렸습니다.

득점 기회를 놓치지 않고 해결사 역할을 했습니다.

5회 세번째 타석에선 전광판 하단 쪽을 맞히는 비거리 135m짜리 대형 홈런을 날렸습니다.

한화 이현호의 슬라이더를 잘 받아쳐 전세를 뒤집는 아치를 그렸습니다.

7회엔 담장을 맞히는 1타점 2루타를 치는 등, 강백호는 홈런 포함 4안타로 무려 7타점을 올렸습니다.

외야수에서 1루수로 변신한 강백호는 한 차례 실책을 해 아쉬웠지만 화끈한 타격쇼로 개막 준비에 자신감을 회복했습니다.

[강백호 : "손목이 안 좋아 감독님이 체력 안배를 시켜줘 저한테 플러스 요인이 된 것 같고, 이 경기 토대로 개막전에도 좋은 기분 이어가려고 합니다."]

41살 노장 이택근은 문학에서 연습경기 첫 홈런을 쏘아올렸습니다.

연봉이 5억 원에서 5 천 만원으로 90%나 삭감된 이택근은 올 시즌 명예회복을 벼르고 있습니다.

[이택근 : "작년에 1경기도 못나가 걱정들을 많이 하시는데 운동을 엄청 많이 하면서 준비 잘 했으니까 지켜봐 주십시오."]

오늘로 시즌 리허설격인 팀간 연습경기 일정이 모두 끝났습니다.

프로야구는 많은 우여곡절 속에 어린이날 개막합니다.

KBS 뉴스 심병일입니다.
  • 강백호 홈런 포함 4안타 7타점…개막 준비 예열 완료
    • 입력 2020-05-01 21:54:46
    • 수정2020-05-01 22:04:22
    뉴스 9
[앵커]

올 시즌 외야수에서 1루수로 변신한 KT의 강백호가 연습경기에서 홈런을 포함해 7타점을 올리는 괴력을 뽐냈습니다.

5일 개막을 앞두고 확실하게 예열을 한 셈인데요, 심병일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강백호는 1회 안타, 3회 2루타로 3타점을 올렸습니다.

득점 기회를 놓치지 않고 해결사 역할을 했습니다.

5회 세번째 타석에선 전광판 하단 쪽을 맞히는 비거리 135m짜리 대형 홈런을 날렸습니다.

한화 이현호의 슬라이더를 잘 받아쳐 전세를 뒤집는 아치를 그렸습니다.

7회엔 담장을 맞히는 1타점 2루타를 치는 등, 강백호는 홈런 포함 4안타로 무려 7타점을 올렸습니다.

외야수에서 1루수로 변신한 강백호는 한 차례 실책을 해 아쉬웠지만 화끈한 타격쇼로 개막 준비에 자신감을 회복했습니다.

[강백호 : "손목이 안 좋아 감독님이 체력 안배를 시켜줘 저한테 플러스 요인이 된 것 같고, 이 경기 토대로 개막전에도 좋은 기분 이어가려고 합니다."]

41살 노장 이택근은 문학에서 연습경기 첫 홈런을 쏘아올렸습니다.

연봉이 5억 원에서 5 천 만원으로 90%나 삭감된 이택근은 올 시즌 명예회복을 벼르고 있습니다.

[이택근 : "작년에 1경기도 못나가 걱정들을 많이 하시는데 운동을 엄청 많이 하면서 준비 잘 했으니까 지켜봐 주십시오."]

오늘로 시즌 리허설격인 팀간 연습경기 일정이 모두 끝났습니다.

프로야구는 많은 우여곡절 속에 어린이날 개막합니다.

KBS 뉴스 심병일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