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삼척 33.6도 등 ‘한여름 무더위’…산불도 잇따라
입력 2020.05.01 (22:14) 수정 2020.05.01 (22:19) 뉴스9(춘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징검다리 연휴 둘쨋날인 오늘(1일) 강원도 내 대부분 지역에 한여름 무더위가 찾아왔습니다.

오늘 낮 최고 기온은 삼척 원덕이 33.6도를 기록했고, 강릉과 속초, 춘천 등 다른 지역의 기온도 30도 안팎까지 올랐습니다.

이런 가운데 춘천과 홍천, 철원에선 입산자 실화로 추정되는 산불이 잇따라 발생해 산림 2천여 제곱미터가 탔습니다.
  • 삼척 33.6도 등 ‘한여름 무더위’…산불도 잇따라
    • 입력 2020-05-01 22:14:31
    • 수정2020-05-01 22:19:34
    뉴스9(춘천)
징검다리 연휴 둘쨋날인 오늘(1일) 강원도 내 대부분 지역에 한여름 무더위가 찾아왔습니다.

오늘 낮 최고 기온은 삼척 원덕이 33.6도를 기록했고, 강릉과 속초, 춘천 등 다른 지역의 기온도 30도 안팎까지 올랐습니다.

이런 가운데 춘천과 홍천, 철원에선 입산자 실화로 추정되는 산불이 잇따라 발생해 산림 2천여 제곱미터가 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