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황금연휴’ 동해안 관광시설 방역 강화
입력 2020.05.01 (23:56) 수정 2020.05.02 (18:03) 뉴스9(강릉)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어린이날까지 이어지는 황금연휴가 시작된 가운데, 동해안 시군마다 코로나19 차단을 위한 방역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강릉시는 안목 커피거리와 중앙시장 등 관광객이 많이 몰리는 장소에 손 소독제를 비치하고, 사회적 거리 두기 캠페인을 진행하면서, 주요 관광지 소독을 집중적으로 진행하고 있습니다.

동해시도 관광안내소에 발열 체크기를 설치하고 관광시설에 손 소독제를 배치했으며, 코로나19 예방 수칙을 홍보하는 등 연휴 기간 방역 활동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 ‘황금연휴’ 동해안 관광시설 방역 강화
    • 입력 2020-05-01 23:56:58
    • 수정2020-05-02 18:03:30
    뉴스9(강릉)
어린이날까지 이어지는 황금연휴가 시작된 가운데, 동해안 시군마다 코로나19 차단을 위한 방역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강릉시는 안목 커피거리와 중앙시장 등 관광객이 많이 몰리는 장소에 손 소독제를 비치하고, 사회적 거리 두기 캠페인을 진행하면서, 주요 관광지 소독을 집중적으로 진행하고 있습니다.

동해시도 관광안내소에 발열 체크기를 설치하고 관광시설에 손 소독제를 배치했으며, 코로나19 예방 수칙을 홍보하는 등 연휴 기간 방역 활동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