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화재청, 합천 옥전 고분군 사적지 확대 지정
입력 2020.05.02 (22:21) 수정 2020.05.02 (22:21) 뉴스9(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문화재청이 합천 옥전 고분군을 기존보다 사적지 면적을 확대해 지정했습니다.

합천군은 문화재청이 고분군 지표를 조사한 결과 유구 분포 범위가 더 넓은 것으로 드러나 기존 13만여㎡에서 24만여㎡로 사적지를 확대해 지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옥전고분군은 가야시대 다라국의 왕과 지배층의 묘역으로 지난 1988년 문화재로 지정됐습니다.
  • 문화재청, 합천 옥전 고분군 사적지 확대 지정
    • 입력 2020-05-02 22:21:09
    • 수정2020-05-02 22:21:11
    뉴스9(창원)
문화재청이 합천 옥전 고분군을 기존보다 사적지 면적을 확대해 지정했습니다.

합천군은 문화재청이 고분군 지표를 조사한 결과 유구 분포 범위가 더 넓은 것으로 드러나 기존 13만여㎡에서 24만여㎡로 사적지를 확대해 지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옥전고분군은 가야시대 다라국의 왕과 지배층의 묘역으로 지난 1988년 문화재로 지정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