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파키스탄 입국자 1명 추가 확진…부산 누적 확진자 135명
입력 2020.05.02 (22:22) 수정 2020.05.02 (22:22) 뉴스9(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연휴 셋째날인 오늘 부산은 휴일을 맞아 시내 공원과 해수욕장을 찾는 시민의 발걸음이 하루 종일 이어졌습니다.

하지만 이번 연휴가 생활방역 전환을 가늠할 중대한 고비라는 정부의 당부가 있는 만큼 대부분이 마스크를 쓰는 등 방역 수칙을 준수하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부산시는 오늘 파키스탄 입국자 1명이 추가로 확진돼 누적 확진자가 135명으로 늘었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확진자는 지난달 30일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한 파키스탄인으로 어제 부산역사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고, 자가 격리 중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부산시는 또 집주인과 동료 등 2명을 밀접 접촉자로 분류해 자가 격리했습니다.
  • 파키스탄 입국자 1명 추가 확진…부산 누적 확진자 135명
    • 입력 2020-05-02 22:22:14
    • 수정2020-05-02 22:22:19
    뉴스9(부산)
연휴 셋째날인 오늘 부산은 휴일을 맞아 시내 공원과 해수욕장을 찾는 시민의 발걸음이 하루 종일 이어졌습니다.

하지만 이번 연휴가 생활방역 전환을 가늠할 중대한 고비라는 정부의 당부가 있는 만큼 대부분이 마스크를 쓰는 등 방역 수칙을 준수하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부산시는 오늘 파키스탄 입국자 1명이 추가로 확진돼 누적 확진자가 135명으로 늘었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확진자는 지난달 30일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한 파키스탄인으로 어제 부산역사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고, 자가 격리 중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부산시는 또 집주인과 동료 등 2명을 밀접 접촉자로 분류해 자가 격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