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월 최고가 주택 12억…최저가보다 2,000배 비싸
입력 2020.05.02 (22:44) 수정 2020.05.02 (22:44) 뉴스9(춘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영월의 개별주택가격이 최고 2,000배 가까운 차이를 보였습니다.

올해 1월 1일 기준 영월군의 개별주택 가격을 보면, 가장 비싼 집은 영월읍 덕포리에 있는 다가구 주택으로 12억 3,300만 원을 기록했습니다.

반면, 가장 싼 집은 영월읍 영흥리의 개인 주택으로 62만 9,000원이었습니다.

한편, 영월의 개별주택가격은 지난해보다 평균 4.23% 올랐습니다.
  • 영월 최고가 주택 12억…최저가보다 2,000배 비싸
    • 입력 2020-05-02 22:44:52
    • 수정2020-05-02 22:44:54
    뉴스9(춘천)
영월의 개별주택가격이 최고 2,000배 가까운 차이를 보였습니다.

올해 1월 1일 기준 영월군의 개별주택 가격을 보면, 가장 비싼 집은 영월읍 덕포리에 있는 다가구 주택으로 12억 3,300만 원을 기록했습니다.

반면, 가장 싼 집은 영월읍 영흥리의 개인 주택으로 62만 9,000원이었습니다.

한편, 영월의 개별주택가격은 지난해보다 평균 4.23% 올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