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나흘 간격 여성 2명 살해…피의자 “혐의 인정”
입력 2020.05.15 (08:39) 수정 2020.05.15 (08:39) 뉴스광장(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알고 지내던 여성을 살해한 뒤 시신을 유기한 혐의로 구속된 30대 피의자가, 또 다른 여성을 살해한 혐의도 받고 있는데요.

검찰 조사에서 범행을 모두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진유민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한 남성이 차에서 내려 달아나려는 여성을 강제로 붙잡아 다시 차에 태웁니다.

끌려간 여성은 24일 만에 완주의 한 과수원에서 시신으로 발견됐습니다.

사건의 용의자로 지목된 남성.

지난달 14일 아는 여성을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혐의로 구속된 31살 A 씨였습니다.

피의자 차 안에서는 시신으로 발견된 두 번째 여성의 머리카락도 나왔습니다.

경찰 조사에서 일부 혐의를 부인하던 피의자는 검찰에서 첫 번째 살해에 이어 나흘 만에 또 벌인 범행을 시인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전주지검은 지난 12일 검찰 조사에서 피의자가 첫 번째 범행에 대한 혐의를 모두 인정했고, 최근 완주에서 숨진 채 발견된 여성 또한 살해하였다는 취지의 진술을 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피의자가 나흘 간격으로 여성 2명을 살해한 정황이 드러난 만큼 휴대전화 기록 등을 토대로 추가 범죄 여부도 수사하고 있습니다.

[경찰 관계자/음성변조 : "부산 실종 여성 사건을 집중적으로 하고 있고요. 그것과는 별도로 추가 범행이 있는지 여부에 관해서 확인해나가는 과정입니다."]

검찰은 조만간 피의자를 강도 살인 혐의 등으로 기소하고, 두 번째 범행에 대해선 조사를 마무리하는 대로 재판에 넘길 방침입니다.

KBS 뉴스 진유민입니다.
  • 나흘 간격 여성 2명 살해…피의자 “혐의 인정”
    • 입력 2020-05-15 08:39:05
    • 수정2020-05-15 08:39:07
    뉴스광장(전주)
[앵커]

알고 지내던 여성을 살해한 뒤 시신을 유기한 혐의로 구속된 30대 피의자가, 또 다른 여성을 살해한 혐의도 받고 있는데요.

검찰 조사에서 범행을 모두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진유민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한 남성이 차에서 내려 달아나려는 여성을 강제로 붙잡아 다시 차에 태웁니다.

끌려간 여성은 24일 만에 완주의 한 과수원에서 시신으로 발견됐습니다.

사건의 용의자로 지목된 남성.

지난달 14일 아는 여성을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혐의로 구속된 31살 A 씨였습니다.

피의자 차 안에서는 시신으로 발견된 두 번째 여성의 머리카락도 나왔습니다.

경찰 조사에서 일부 혐의를 부인하던 피의자는 검찰에서 첫 번째 살해에 이어 나흘 만에 또 벌인 범행을 시인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전주지검은 지난 12일 검찰 조사에서 피의자가 첫 번째 범행에 대한 혐의를 모두 인정했고, 최근 완주에서 숨진 채 발견된 여성 또한 살해하였다는 취지의 진술을 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피의자가 나흘 간격으로 여성 2명을 살해한 정황이 드러난 만큼 휴대전화 기록 등을 토대로 추가 범죄 여부도 수사하고 있습니다.

[경찰 관계자/음성변조 : "부산 실종 여성 사건을 집중적으로 하고 있고요. 그것과는 별도로 추가 범행이 있는지 여부에 관해서 확인해나가는 과정입니다."]

검찰은 조만간 피의자를 강도 살인 혐의 등으로 기소하고, 두 번째 범행에 대해선 조사를 마무리하는 대로 재판에 넘길 방침입니다.

KBS 뉴스 진유민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