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美 뉴욕주 5개 지역, 내일부터 1단계 부분 정상화
입력 2020.05.15 (09:13) 수정 2020.05.15 (09:51) 국제
미국 내에서 코로나19 사태로 가장 큰 피해를 본 뉴욕주가 현지시간 15일부터 주내 5개 지역에 대해 부분적인 경제 정상화를 시작하기로 했습니다. 앤드루 쿠오모 뉴욕주지사는 14일 코로나19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밝혔습니다.

부분적 경제 정상화 지역은 뉴욕주가 분류한 총 10개 지역 가운데 '핑거 레이크'(Finger Lakes), '모호크 밸리'(Mohawk Valley), '서던 티어'(Southern Tier), 노스 카운티, 센트럴 뉴욕 등 5곳입니다. 뉴욕 주내에서도 코로나19 상황이 가장 심각한 뉴욕시와 주변 지역 등은 제외됐습니다.

5개 지역의 부분적 경제 정상화는 총 4단계 중 1단계로 건설과 농업, 삼림, 어업, 사냥, 제조업, 도매 거래 분야 등입니다. 소매도 가게에서 '픽업'이나 노점 판매 등은 가능합니다.

이들 지역은 뉴욕주가 경제 정상화를 위해 설정한 7개 조건을 모두 충족한 곳입니다. 쿠오모 주지사는 지난 4일 제한조치 정상화 조건으로 ▲2주간 입원율 하락 ▲2주간 병원에서의 사망자 감소 ▲10만명당 하루 입원율 2명 미만 ▲최소 30%의 병원 병상 공실률 ▲최소 30%의 중환자실 빈 병상 확보 ▲한 달 기준 인구 1천명당 최소 30명에 대한 코로나19 검사 ▲인구 10만명당 최소 30명의 감염의심자 추적 요원 확보 등 7개 조건을 제시한 바 있습니다.

쿠오모 주지사는 또 같은 날 1단계 건설 및 제조업, 2단계 전문서비스·소매·부동산, 3단계 식당 및 호텔, 4단계 예술 및 엔터테인먼트 등 단계별 정상화 방안도 함께 제시했었습니다. 쿠오모 주지사는 부분 경제 정상화와 관련, "이제 상황을 관리할 큰 책임이 각 지역에 넘어가게 됐다"면서 "내일 얼마나 많은 업체가 문을 열지가 큰 의문"이라고 말했습니다.

뉴욕주는 코로나19 사망자가 하루 사이 157명 증가했다. 하루 사망자는 나흘 연속 200명 이하를 기록 중입니다. 또 코로나 19로 인한 신규 입원자 수도 지속해서 줄어드는 추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한편 필 머니 뉴저지주 주지사는 이날 메모리얼 데이(5월 25일)까지 해변과 호수에 대한 제한적인 재개장을 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美 뉴욕주 5개 지역, 내일부터 1단계 부분 정상화
    • 입력 2020-05-15 09:13:35
    • 수정2020-05-15 09:51:12
    국제
미국 내에서 코로나19 사태로 가장 큰 피해를 본 뉴욕주가 현지시간 15일부터 주내 5개 지역에 대해 부분적인 경제 정상화를 시작하기로 했습니다. 앤드루 쿠오모 뉴욕주지사는 14일 코로나19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밝혔습니다.

부분적 경제 정상화 지역은 뉴욕주가 분류한 총 10개 지역 가운데 '핑거 레이크'(Finger Lakes), '모호크 밸리'(Mohawk Valley), '서던 티어'(Southern Tier), 노스 카운티, 센트럴 뉴욕 등 5곳입니다. 뉴욕 주내에서도 코로나19 상황이 가장 심각한 뉴욕시와 주변 지역 등은 제외됐습니다.

5개 지역의 부분적 경제 정상화는 총 4단계 중 1단계로 건설과 농업, 삼림, 어업, 사냥, 제조업, 도매 거래 분야 등입니다. 소매도 가게에서 '픽업'이나 노점 판매 등은 가능합니다.

이들 지역은 뉴욕주가 경제 정상화를 위해 설정한 7개 조건을 모두 충족한 곳입니다. 쿠오모 주지사는 지난 4일 제한조치 정상화 조건으로 ▲2주간 입원율 하락 ▲2주간 병원에서의 사망자 감소 ▲10만명당 하루 입원율 2명 미만 ▲최소 30%의 병원 병상 공실률 ▲최소 30%의 중환자실 빈 병상 확보 ▲한 달 기준 인구 1천명당 최소 30명에 대한 코로나19 검사 ▲인구 10만명당 최소 30명의 감염의심자 추적 요원 확보 등 7개 조건을 제시한 바 있습니다.

쿠오모 주지사는 또 같은 날 1단계 건설 및 제조업, 2단계 전문서비스·소매·부동산, 3단계 식당 및 호텔, 4단계 예술 및 엔터테인먼트 등 단계별 정상화 방안도 함께 제시했었습니다. 쿠오모 주지사는 부분 경제 정상화와 관련, "이제 상황을 관리할 큰 책임이 각 지역에 넘어가게 됐다"면서 "내일 얼마나 많은 업체가 문을 열지가 큰 의문"이라고 말했습니다.

뉴욕주는 코로나19 사망자가 하루 사이 157명 증가했다. 하루 사망자는 나흘 연속 200명 이하를 기록 중입니다. 또 코로나 19로 인한 신규 입원자 수도 지속해서 줄어드는 추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한편 필 머니 뉴저지주 주지사는 이날 메모리얼 데이(5월 25일)까지 해변과 호수에 대한 제한적인 재개장을 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