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울산시민 음주율 높고, 흡연·비만율 낮아
입력 2020.05.26 (13:51) 수정 2020.05.26 (15:23) 930뉴스(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지난해 울산시민의 음주율은 전국 평균보다 높고 흡연율과 비만율은 낮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울산시가 밝힌 '2019년 지역사회건강조사' 결과에 따르면 주 2회 이상 술을 마시는 고위험 음주율이 울산은 14.5%로 전국 평균보다 0.4%포인트 높았으며, 동구가 16.3%로 가장 높았고, 울주군 12.8%로 가장 낮았습니다.

반면 흡연율은 울산이 19%로 전국 평균 보다 1.3%포인트 낮았고, 비만율도 울산이 33.1%로 전국 보다 1.5%포인트 낮았습니다.
  • 울산시민 음주율 높고, 흡연·비만율 낮아
    • 입력 2020-05-26 13:51:22
    • 수정2020-05-26 15:23:30
    930뉴스(울산)
지난해 울산시민의 음주율은 전국 평균보다 높고 흡연율과 비만율은 낮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울산시가 밝힌 '2019년 지역사회건강조사' 결과에 따르면 주 2회 이상 술을 마시는 고위험 음주율이 울산은 14.5%로 전국 평균보다 0.4%포인트 높았으며, 동구가 16.3%로 가장 높았고, 울주군 12.8%로 가장 낮았습니다.

반면 흡연율은 울산이 19%로 전국 평균 보다 1.3%포인트 낮았고, 비만율도 울산이 33.1%로 전국 보다 1.5%포인트 낮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