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북 제천 폐기물 공장에서 불…자정 넘어 완진
입력 2020.06.02 (06:29) 수정 2020.06.02 (06:57) 사회
어제(1일) 오후 6시 20분쯤 충북 제천시 봉양읍의 한 폐기물 처리 공장에서 불이 났습니다.

이 불은 1650㎡ 규모의 공장 절반을 태우고 불이 난 지 6시간 만에 꺼졌습니다.

직원들이 퇴근한 뒤 불이 나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소방당국은 정확한 피해 규모와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충북소방본부 제공]
  • 충북 제천 폐기물 공장에서 불…자정 넘어 완진
    • 입력 2020-06-02 06:29:24
    • 수정2020-06-02 06:57:17
    사회
어제(1일) 오후 6시 20분쯤 충북 제천시 봉양읍의 한 폐기물 처리 공장에서 불이 났습니다.

이 불은 1650㎡ 규모의 공장 절반을 태우고 불이 난 지 6시간 만에 꺼졌습니다.

직원들이 퇴근한 뒤 불이 나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소방당국은 정확한 피해 규모와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충북소방본부 제공]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