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부산시, 미사용 무상급식비 예산 전용 취소해야”
입력 2020.06.02 (08:58) 수정 2020.06.02 (09:33) 뉴스광장(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안전한 학교급식을 위한 부산시민운동본부는 급식일수 감소에 따른 무상 급식비 예산 전용을 취소하라고 부산시에 촉구했습니다.

이들은 부산시가 시민사회와의 소통 없이 일방적으로 급식비 잔여 예산 중 시비 30%를 삭감해 긴급재난지원금 재원으로 편성하기로 결정했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부산시가 아이들의 가장 기본적이고 당연한 권리인 무상급식비를 재정이 힘들다는 이유로 전용하는 것이라고 비판했습니다.
  • “부산시, 미사용 무상급식비 예산 전용 취소해야”
    • 입력 2020-06-02 08:58:39
    • 수정2020-06-02 09:33:30
    뉴스광장(부산)
안전한 학교급식을 위한 부산시민운동본부는 급식일수 감소에 따른 무상 급식비 예산 전용을 취소하라고 부산시에 촉구했습니다.

이들은 부산시가 시민사회와의 소통 없이 일방적으로 급식비 잔여 예산 중 시비 30%를 삭감해 긴급재난지원금 재원으로 편성하기로 결정했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부산시가 아이들의 가장 기본적이고 당연한 권리인 무상급식비를 재정이 힘들다는 이유로 전용하는 것이라고 비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