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흑인 사망’ 항의 시위, 전 세계로 확산
입력 2020.06.02 (10:44) 수정 2020.06.02 (10:52)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흑인 사망 사건에 항의하는 시위는 미국 전역 뿐만 아니라 전 세계로 번지고 있습니다.

영국, 프랑스, 네덜란드 등의 유럽 곳곳을 비롯해 브라질과 호주까지, 주요 도시마다 거리 시위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각국 시위대는 한 목소리로 사건에 대한 안타까움을 표하며, 전 세계적으로 퍼져있는 인종 차별을 없애야 한다고 항의했습니다.

독일 프로축구팀 선수 '제이든 산초'는 경기 중 골을 넣은 뒤 유니폼 상의를 걷어 '조지 플로이드에게 정의를'이라고 쓰인 문구를 내보여 화제가 되기도 했습니다.
  • ‘흑인 사망’ 항의 시위, 전 세계로 확산
    • 입력 2020-06-02 10:45:32
    • 수정2020-06-02 10:52:25
    지구촌뉴스
흑인 사망 사건에 항의하는 시위는 미국 전역 뿐만 아니라 전 세계로 번지고 있습니다.

영국, 프랑스, 네덜란드 등의 유럽 곳곳을 비롯해 브라질과 호주까지, 주요 도시마다 거리 시위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각국 시위대는 한 목소리로 사건에 대한 안타까움을 표하며, 전 세계적으로 퍼져있는 인종 차별을 없애야 한다고 항의했습니다.

독일 프로축구팀 선수 '제이든 산초'는 경기 중 골을 넣은 뒤 유니폼 상의를 걷어 '조지 플로이드에게 정의를'이라고 쓰인 문구를 내보여 화제가 되기도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