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공정거래위원회, ‘앱보다 싸게 팔면 계약해지’ 요기요에 과징금
입력 2020.06.02 (20:22) 수정 2020.06.02 (20:22) 뉴스7(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공정거래위원회는 오늘 경영간섭 등 불공정행위를 한 배달 앱 요기요 운영사 딜리버리히어로코리아에 시정명령과 과징금 4억6천800만 원을 부과한다고 밝혔습니다.

요기요는 2013년 최저가보장제를 시행하면서 전화 주문이나 다른 배달 앱 주문에서 더 저렴하게 파는 것을 금지하고 소비자를 가장한 전담팀 등이 위반 사례를 찾아내 시정 요구에 응하지 않으면 계약을 해지했습니다.

요기요 측은 "최저가 보장제가 없어진 지 3년이 넘었다"고 밝혔습니다.
  • 공정거래위원회, ‘앱보다 싸게 팔면 계약해지’ 요기요에 과징금
    • 입력 2020-06-02 20:22:03
    • 수정2020-06-02 20:22:05
    뉴스7(부산)
공정거래위원회는 오늘 경영간섭 등 불공정행위를 한 배달 앱 요기요 운영사 딜리버리히어로코리아에 시정명령과 과징금 4억6천800만 원을 부과한다고 밝혔습니다.

요기요는 2013년 최저가보장제를 시행하면서 전화 주문이나 다른 배달 앱 주문에서 더 저렴하게 파는 것을 금지하고 소비자를 가장한 전담팀 등이 위반 사례를 찾아내 시정 요구에 응하지 않으면 계약을 해지했습니다.

요기요 측은 "최저가 보장제가 없어진 지 3년이 넘었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