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화목보일러 주택 ‘안전 사각지대’…설치·관리 규정 ‘전무’
입력 2020.06.02 (22:08) 수정 2020.06.02 (22:20) 뉴스9(춘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지난주 춘천에서 발생한 소방관 사망사고처럼, 화목보일러 사고가 잊을만 하면 반복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화목보일러는 안전 점검을 강제한 규정이 없어 화목보일러를 사용하는 주택이 안전 사각지대에 놓여 있습니다.

박성은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지난해 12월 화목보일러를 설치한 전상선 씨.

전에 쓰던 기름보일러에 비해 절반도 안 되는 난방비와 높은 열효율 덕분에 크게 만족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화목보일러 관련 화재와 가스 중독사고 보도가 나올 때마다 불안해집니다.

[전상선/춘천시 사북면 지촌리 : "농촌 집들이 허술하잖아요. 그(화목보일러) 근방에다 뭘 놓지를 말아야 돼요."]

십 년 넘게 화목보일러를 써 온 김윤길 씨도 시간이 날 때마다 연통을 청소하는 등 사고 예방에 신경씁니다.

[김윤길/화천군 하남면 : "굴뚝 청소 같은 것 자주 하고요. 그 카본이 끼면 이제 거기에 불똥이 붙어서."]

문제는 화목보일러의 경우, 현재로선 이용자들이 스스로 조심하는 것 외에는 사고를 막을 방법이 마땅치 않다는 점입니다.

보일러가 제대로 설치됐는지, 안전한지에 대해 단속을 할 법적 근거가 전혀 없습니다.

2014년엔 소방당국에서 화목보일러 설치 안내서를 만들었지만, 말 그대로 안내와 홍보자료에 불과합니다.

또, 주기적으로 소방안전점검도 실시하고 있지만, 문제점을 발견해도 집 주인에게 알아서 고치라고 얘기해 주는 게 다입니다.

특히, 보일러 전문업체가 아닌, 사용자가 임의로 만든 보일러가 더 큰 문제입니다.

[전길수/한국열관리시공협회 본부장 : "아무래도 무면허자들은 이런 메뉴얼을 숙지하는데 어려움이 있을 겁니다. 연통에 의한, 가열에 의한 화재 그런 부분들이 많이 있어요."]

실제로 지난주 춘천에서 발생한 소방관 사망 사고도 집주인이 임의로 설치한 화목보일러가 원인으로 지목되고 있습니다.

KBS 뉴스 박성은입니다.
  • 화목보일러 주택 ‘안전 사각지대’…설치·관리 규정 ‘전무’
    • 입력 2020-06-02 22:08:24
    • 수정2020-06-02 22:20:50
    뉴스9(춘천)
[앵커]

지난주 춘천에서 발생한 소방관 사망사고처럼, 화목보일러 사고가 잊을만 하면 반복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화목보일러는 안전 점검을 강제한 규정이 없어 화목보일러를 사용하는 주택이 안전 사각지대에 놓여 있습니다.

박성은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지난해 12월 화목보일러를 설치한 전상선 씨.

전에 쓰던 기름보일러에 비해 절반도 안 되는 난방비와 높은 열효율 덕분에 크게 만족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화목보일러 관련 화재와 가스 중독사고 보도가 나올 때마다 불안해집니다.

[전상선/춘천시 사북면 지촌리 : "농촌 집들이 허술하잖아요. 그(화목보일러) 근방에다 뭘 놓지를 말아야 돼요."]

십 년 넘게 화목보일러를 써 온 김윤길 씨도 시간이 날 때마다 연통을 청소하는 등 사고 예방에 신경씁니다.

[김윤길/화천군 하남면 : "굴뚝 청소 같은 것 자주 하고요. 그 카본이 끼면 이제 거기에 불똥이 붙어서."]

문제는 화목보일러의 경우, 현재로선 이용자들이 스스로 조심하는 것 외에는 사고를 막을 방법이 마땅치 않다는 점입니다.

보일러가 제대로 설치됐는지, 안전한지에 대해 단속을 할 법적 근거가 전혀 없습니다.

2014년엔 소방당국에서 화목보일러 설치 안내서를 만들었지만, 말 그대로 안내와 홍보자료에 불과합니다.

또, 주기적으로 소방안전점검도 실시하고 있지만, 문제점을 발견해도 집 주인에게 알아서 고치라고 얘기해 주는 게 다입니다.

특히, 보일러 전문업체가 아닌, 사용자가 임의로 만든 보일러가 더 큰 문제입니다.

[전길수/한국열관리시공협회 본부장 : "아무래도 무면허자들은 이런 메뉴얼을 숙지하는데 어려움이 있을 겁니다. 연통에 의한, 가열에 의한 화재 그런 부분들이 많이 있어요."]

실제로 지난주 춘천에서 발생한 소방관 사망 사고도 집주인이 임의로 설치한 화목보일러가 원인으로 지목되고 있습니다.

KBS 뉴스 박성은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