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후기리 소각장 대책위, 사업계획 적정 취소 소송
입력 2020.06.02 (22:17) 수정 2020.06.02 (22:18) 뉴스9(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오창 후기리 소각장 대책위원회가 어제 금강유역청을 상대로 사업계획서 적정 통보 취소 소송을 제기했습니다. 

대책위는 지난 3월 금강청의 사업적합통보 결정 당시와 소각장 인근에 방사광 가속기가 유치된 현재 상황이 달라졌다며, 대전지방법원에 폐기물처리 사업계획서 적정 통보 처분 취소 소장을 접수했습니다. 

원고는 후기리 소각장 반경 5㎞ 이내 오창지역과 천안 동면 등 주민 252명이 참여했습니다. 

청주시는 이와 별개로 건축 인허가 등 행정력을 동원해 불허 조치를 내리겠다는 방침입니다. 
  • 후기리 소각장 대책위, 사업계획 적정 취소 소송
    • 입력 2020-06-02 22:17:36
    • 수정2020-06-02 22:18:08
    뉴스9(청주)
오창 후기리 소각장 대책위원회가 어제 금강유역청을 상대로 사업계획서 적정 통보 취소 소송을 제기했습니다. 

대책위는 지난 3월 금강청의 사업적합통보 결정 당시와 소각장 인근에 방사광 가속기가 유치된 현재 상황이 달라졌다며, 대전지방법원에 폐기물처리 사업계획서 적정 통보 처분 취소 소장을 접수했습니다. 

원고는 후기리 소각장 반경 5㎞ 이내 오창지역과 천안 동면 등 주민 252명이 참여했습니다. 

청주시는 이와 별개로 건축 인허가 등 행정력을 동원해 불허 조치를 내리겠다는 방침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