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진주박물관, ‘빛×색=홍도×채도’ 특별전
입력 2020.06.02 (22:20) 뉴스9(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국립진주박물관이 올해 첫 특별전인 '빛 × 색 = 홍도 × 채도' 전시를 오늘(2일)부터 열었습니다. 

진주를 대표하는 유물이기도 한 홍도와 채도는 국립진주박물관이 전국에서 가장 많이 소장, 전시하고 있어 이번 특별전을 마련했습니다. 

홍도는 붉은 간토기, 채도는 가지무늬토기로 붉게 빛나는 표면과 독특한 가지 모양의 무늬가 특징입니다.
  • 진주박물관, ‘빛×색=홍도×채도’ 특별전
    • 입력 2020-06-02 22:20:11
    뉴스9(창원)
국립진주박물관이 올해 첫 특별전인 '빛 × 색 = 홍도 × 채도' 전시를 오늘(2일)부터 열었습니다. 

진주를 대표하는 유물이기도 한 홍도와 채도는 국립진주박물관이 전국에서 가장 많이 소장, 전시하고 있어 이번 특별전을 마련했습니다. 

홍도는 붉은 간토기, 채도는 가지무늬토기로 붉게 빛나는 표면과 독특한 가지 모양의 무늬가 특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