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여수시의회 “굴 껍데기 재활용 비율 높이자”
입력 2020.06.05 (08:16) 수정 2020.06.05 (09:48) 뉴스광장(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여수시의회가 굴 껍데기인 '패각'의 재활용 비율을 높이자는 건의안을 채택했습니다.

여수시의회는 최근 박성미 의원이 발의한 '패각 재활용 확대와 해양 환경 개선을 위한 관계법령 개정 촉구 건의안'을 채택하고 건의문을 국회와 환경부 등에 보냈습니다.

박 의원은 여수에서만 해마다 2만 톤이 넘는 패각이 나오고 있다며 이같이 주장했습니다.
  • 여수시의회 “굴 껍데기 재활용 비율 높이자”
    • 입력 2020-06-05 08:16:42
    • 수정2020-06-05 09:48:41
    뉴스광장(광주)
여수시의회가 굴 껍데기인 '패각'의 재활용 비율을 높이자는 건의안을 채택했습니다.

여수시의회는 최근 박성미 의원이 발의한 '패각 재활용 확대와 해양 환경 개선을 위한 관계법령 개정 촉구 건의안'을 채택하고 건의문을 국회와 환경부 등에 보냈습니다.

박 의원은 여수에서만 해마다 2만 톤이 넘는 패각이 나오고 있다며 이같이 주장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