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국, 대중교통 탑승 시 얼굴 가리개 의무화
입력 2020.06.05 (10:47) 수정 2020.06.05 (10:54)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유럽에서 가장 많은 코로나19 사망자가 발생한 영국이 뒤늦게 대중교통 내 얼굴 가리개 착용을 의무화하기로 했습니다.

오는 15일부터 버스와 기차, 비행기, 페리 등 모든 대중교통에서 마스크 등으로 반드시 얼굴을 가려야 하는데요.

영국 교통부 장관은 가능하면 재택근무를 하고 출퇴근이 불가피하다면 혼잡한 시간대를 피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 영국, 대중교통 탑승 시 얼굴 가리개 의무화
    • 입력 2020-06-05 10:50:17
    • 수정2020-06-05 10:54:58
    지구촌뉴스
유럽에서 가장 많은 코로나19 사망자가 발생한 영국이 뒤늦게 대중교통 내 얼굴 가리개 착용을 의무화하기로 했습니다.

오는 15일부터 버스와 기차, 비행기, 페리 등 모든 대중교통에서 마스크 등으로 반드시 얼굴을 가려야 하는데요.

영국 교통부 장관은 가능하면 재택근무를 하고 출퇴근이 불가피하다면 혼잡한 시간대를 피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