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상 기온 ‘벌마늘 피해’ 농업재해로 인정
입력 2020.06.05 (11:51) 수정 2020.06.05 (11:51) 930뉴스(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이상 기온으로 생긴 마늘 피해가 농업재해로 인정됐습니다.

전라남도는 지난 겨울 마늘 생육기 때 고온현상이 이어지면서 마늘 쪽의 크기가 작아지는 이른바 벌마늘 피해가 고흥과 해남 등 644ha에서 나타나 정부가 피해복구비 16억 원을 지원했다고 밝혔습니다.

전남도는 이에 앞서 지난 4월 이상저온으로 발생한 과수 등 농작물 피해에 대해서도 정부에 180억 원의 복구비 지원을 요청했습니다.
  • 이상 기온 ‘벌마늘 피해’ 농업재해로 인정
    • 입력 2020-06-05 11:51:55
    • 수정2020-06-05 11:51:58
    930뉴스(광주)
이상 기온으로 생긴 마늘 피해가 농업재해로 인정됐습니다.

전라남도는 지난 겨울 마늘 생육기 때 고온현상이 이어지면서 마늘 쪽의 크기가 작아지는 이른바 벌마늘 피해가 고흥과 해남 등 644ha에서 나타나 정부가 피해복구비 16억 원을 지원했다고 밝혔습니다.

전남도는 이에 앞서 지난 4월 이상저온으로 발생한 과수 등 농작물 피해에 대해서도 정부에 180억 원의 복구비 지원을 요청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